日아베, 자민당 총재선거 승리…'최장수 총리된다'(2보)

  • 등록 2018-09-20 오후 2:27:48

    수정 2018-09-20 오후 2:29:38

아베 신조 일본 총리(사진=AFP)
[이데일리 김경민 기자] 아베 신조(安倍晋三·63) 일본 총리가 20일 집권 자민당 본부에서 열린 당 총재선거에서 또 다른 후보인 이시바 시게루(石破茂·61) 전 간사장을 압도적인 표차로 누르고 승리했다. 이로써 아베의 임기는 2021년 9월까지 3년 연장됐다.



20일 니혼게이자이신문에 따르면, 이날 치러진 자민당 총재 선거에서 아베 총리는 소속 국회의원 405표 중 329표를, 지방 당원 405표 중 224표를 획득했다. 득표율은 68.5%로 집계됐다. 이시바는 국회의원 73표와 지방 당원 181표를 획득해 큰 차이로 졌다.



이에 아베 총리는 의원내각제인 일본 정치 시스템에서 집권당 총재가 총리를 맡는 관행에 따라 총리직을 계속 맡게 됐다. 이번 승리로 아베의 임기는 2021년 9월까지 3년 연장됐다. 3년의 임기를 채우면 일본 총리로는 역사상 최장수 총리가 되기도 한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