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들 죄 없어" 마이크로닷 부모, 일부 피해자 합의서 제출

  • 등록 2019-02-14 오후 2:55:35

    수정 2019-02-14 오후 2:55:35

마이크로닷 부모 합의서 제출. 사진=이데일리DB
[이데일리 정시내 기자] 가수 마이크로닷 부모가 피해자들과 합의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14일 제천경찰서에 따르면 마이크로닷의 부모가 지난해 12월 선임한 변호인은 최근 일부 사기 피해자들에게서 받은 합의서를 경찰에 제출했다.

경찰 관계자는 “신씨를 고소했던 일부 피해자의 합의서가 들어오기는 했지만, 신씨 부부가 언제 귀국해 경찰에 출석할지에 관한 통보는 없는 상황”이라고 전했다.

지난 13일에는 도용한 전화번호를 통해 피해자들과 합의에 나선 것이 알려지기도 했다. 당시 마이크로닷의 부모들은 “아이들은 죄가 없지 않냐”며 합의를 제안한 것으로 전해졌다.

마이크로닷 부모인 신씨 부부는 1997년 충북 제천의 한 마을에서 젖소 농장을 운영하며 지인들을 보증인으로 세우거나 곗돈을 편취하는 방식으로 부당이득을 취한 뒤 1998년 5월 돌연 잠적해 뉴질랜드로 출국한 혐의를 받고 있다.

충북 제천경찰서에 마이크로닷 부모로부터 경제적인 피해를 입었다고 신고한 사람은 총 14명이고, 피해 규모는 20여 년 전 원금 기준으로 6억원 가량으로 확인됐다.

마이크로닷은 부모 사기 논란으로 채널A ‘도시어부’ 등에서 하차했다. 마이크로닷의 부모는 사기혐의로 현재 인터폴에 적색 수배된 상태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