웨스트엔드 뮤지컬 '플래시댄스' 내년 1월 내한공연

1983년 개봉 동명영화 원작
라이브 밴드 음악·안무로 재현
세종문화회관 대극장 5주간 공연
  • 등록 2018-11-08 오후 4:26:39

    수정 2018-11-08 오후 4:26:39

뮤지컬 ‘플래시댄스’ 내한공연 포스터(사진=예술기획 성우).


[이데일리 장병호 기자] 80년대를 풍미한 댄스영화 원작의 웨스트엔드 뮤지컬 ‘플래시댄스’가 내한공연으로 내년 1월 서울 종로구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 오른다고 공연기획사 예술기획 성우가 8일 밝혔다.

‘플래신댄스’는 낮에는 용접공, 밤에는 댄서로 일하면서 명문 시플리 댄스 아카데미에 진학해 전문 댄서가 되겠다는 꿈을 키우는 18세 알렉스의 성장 스토리를 그린 작품이다. 1983년 개봉한 동명 영화가 원작이다. 국내에는 ‘마니악’ ‘글로리아’ ‘아이 러브 록앤롤’ 등의 삽입곡으로 잘 알려져 있다.

뮤지컬은 ‘풋루스’ ‘애비뉴 큐’ ‘리틀 숍 오브 호러’ 등을 제작한 셸어도어프로덕션, ‘라자루스’ ‘인 더 하이츠’ 등을 만든 런어웨이엔터테인먼트 공동제작으로 탄생했다. 국내에서는 지난 7월 열린 대구국제뮤지컬페스티벌(DIMF) 공식초청작이자 폐막작으로 국내 관객과 처음 만났다.

뮤지컬평론가로 활동 중인 원종원 순천향대 교수는 “‘플래시댄스’는 영화로 먼저 큰 사랑을 받았지만 무대로 옮겨오면서 날 것 그대로의 생동감과 라이브로 이루어지는 뮤지컬 장르의 매력이 더해져 대중적 인지도가 높아졌고 뮤지컬 작품으로 명성을 얻게 됐다”고 소개했다.

원작 영화에 등장하는 명곡과 명장면은 무대에서 라이브 밴드 음악과 안무로 재현한다. 내년 1월 18일부터 2월 17일까지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5주간 공연한다. 이후 광주·부산·대구·대전 등 전국투어가 예정돼 있다. 서울 공연 티켓은 오는 23일부터 세종문화회관 홈페이지, 인터파크를 통해 예매할 수 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631 서울시 중구 소공로 48 (회현동 2가) 남산센트럴타워 19, 20, 21, 22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