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욱 방통위 부위원장, 지역방송발전위원회 위원장으로

  • 등록 2018-02-08 오후 5:18:04

    수정 2018-02-08 오후 6:23:02

[이데일리 김현아 기자] 허욱 방송통신위원회 부위원장이 제4기 지역방송발전위원회 위원장으로 위촉됐다.

허욱 방통위 부위원장(지역방송발전위원회 위원장)
지역방송발전위원회는 지역방송발전지원 특별법 제9조에 의해 설립된 법정위원회로 지역방송에 관해 전문성과 경험이 풍부한 총 9인 이내의 위원으로 구성하도록 돼 있으며, 임기는 3년이다.

허욱 지역방송발전위원회 위원장(방통위 부위원장)을 포함, 김석진 방통위 상임위원, 정동완 전 광주영어방송 총괄국장, 이상훈 전북대 신방과 교수, 이진로 영산대 광고홍보학과 교수, 마정미 한남대 법정대 정치언론국방학과 교수, 김미경 청운대 미디어커뮤니케이션학과 교수, 최현주 계명대 언론영상학전공 교수, 김종하 한라대 광고영상미디어학과 교수 등이 위촉됐다.

이효성 위원장은 위촉식 자리에서 “지역방송발전위원회는 지역방송 콘텐츠의 경쟁력 강화와 유통구조 개선 등 지역방송 발전을 위해 중요한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며, 지역방송의 재정·인력 등의 존립기반이 약화되고 있는 상황에서 “제2차 지역방송발전지원계획의 충실한 시행과 지역방송 활성화를 위한 심도 있는 논의와 실효성 있는 정책 제안이 나올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왼쪽부터 김종하 위원(한라대 광고영상미디어학과 교수), 김미경 위원(청운대 미디어커뮤니케이션학과 교수), 이진로 위원(연산대 광고홍보학과 교수), 이효성 방통위원장, 김석진 상임위원, 허욱 부위원장(지역방송발전위원회 위원장), 정동완 위원(前 광주영어방송 총괄국장), 최현주 위원(계명대 언론영상학과 교수), 이상훈 위원(전북대 신문방송학과 교수)이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631 서울시 중구 소공로 48 (회현동 2가) 남산센트럴타워 19, 20, 21, 22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