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몸짱소방관' 달력 판매...수익금 전액기부

  • 등록 2018-11-09 오후 4:15:07

    수정 2018-11-09 오후 4:15:07

몸짱소방관 2019 달력에 참여한 소방관 모델(사진=연합뉴스)
[이데일리 박한나 기자] 2019년 ‘몸짱 소방관 달력’이 출시됐다. 서울시 소방재난본부는 2019년도 ‘몸짱소방관’ 달력을 9일부터 내년 1월19일까지 판매한다고 밝혔다.

지난 5월 ‘제7회 몸짱소방관 선발대회’에서 선정된 12명의 소방관이 모델이 됐고, 사진작가 오중석이 재능기부로 참여했다.

올해도 달력 판매 수익금 전액은 중증화상환자 치료비로 지원된다. 지난 4년간 달력판매 수익금과 기부금 총액 4억 2000만원은 한림화상재단을 통해 총 96명(내국인 90명, 외국인 6명)의 중증화상환자 치료비로 쓰였다.

한편 서울시는 지난달 ‘몸짱소방관’에 대해 전국 최초로 상표권 특허 등록을 했다. ‘몸짱소방관’이라는 이름으로 달력, 엽서, 종이제 광고판, 필기구, 앨범, 사무용품 등 23개 상품의 상품권을 확보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631 서울시 중구 소공로 48 (회현동 2가) 남산센트럴타워 19, 20, 21, 22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