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연재 “靑, 영어단어도 ‘김정은식’ 해석?”

  • 등록 2018-10-11 오후 6:51:24

    수정 2018-10-11 오후 6:51:24

강연재 자유한국당 법무특보 (사진=뉴시스)
[이데일리 장구슬 기자] 강연재 자유한국당 법무특보가 문재인 정부를 향한 날선 비판을 이어가고 있다.

강 특보는 11일 자신의 SNS를 통해 강경화 외교부 장관의 ‘5·24 제재 해제 검토’ 발언에 대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반응, 그리고 청와대의 의견을 정리한 내용의 기사를 공유하고 “상식에 맞지 않는 언행”이라고 비난했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정례 브리핑에서 “기자들의 질문에 트럼프 대통령이 답하는 과정에서 나온 것으로, 모든 사안은 한미 간 공감과 협의가 있는 가운데 진행하겠다는 뜻으로 받아들인다“는 견해를 밝힌 바 있다.

이에 강 특보는 “이제 청와대가 영어단어도 김정은식 해석을 하는 걸까? 우리 국민들의 영어 수준을 무시하는 걸까?”라고 꼬집었다. 이어 “민주당이 국정 감사의 기조를 ‘평화는 경제’라고 동문서답한 것에 이어, 도무지 상식과 이성에 맞지 않는 언행들이 속출한다”고 덧붙였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631 서울시 중구 소공로 48 (회현동 2가) 남산센트럴타워 19, 20, 21, 22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