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슨코리아, 지난해 매출 1조297억…전년比 10.6%↑

영업이익은 27.8% 하락…모바일게임 비중 증가
네오플 작년 1조 영업익…게임업계 최초 1조 돌파
  • 등록 2018-04-10 오후 7:13:09

    수정 2018-04-11 오전 9:19:05

[이데일리 조용석 기자] 넥슨코리아는 지난해 1조297억원의 매출을 기록, 전년과 비교해 10.6% 상승했다. 반면 영업이익은 673억원으로 전년(931억원)보다 27.8%가 하락했다.

넥슨코리아는 10일 감사보고서를 통해 이 같은 내용을 공개했다.

먼저 지난해 넥슨코리아 매출은 1조297억원으로 9313억원을 기록한 전년과 비교해 10.6% 증가했다. 넥슨코리아 매출이 1조원을 넘어선 것은 2012년과 2013년에 이어 3번째다. 이중 게임매출은 1조200억원으로 대부분을 차지했다.

반면 영업이익은 지난해 673억원으로 전년(931억원)과 비교해 27.8%가 감소했다. 같은 기간 당기순이익은 20억원으로 전년(423억원)의 10분의 1에도 미치지 못했다.

넥슨은 이에 대해 “모바일게임 사업 비중이 증가로 인해 모바일 마켓 수수료와 광고비가 급증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국가별 수익으로는 국내가 7877억원으로 가장 높았고 이후 중국(723억원), 일본(577억원), 미주(274억원), 유럽(76억원), 기타(77억원) 순이었다.

넥슨코리아가 100% 지분을 소유한 네오플은 지난해 영업이익 1조637억원을 기록, 게임업계 사상 처음으로 1조원을 돌파했다. 매출은 1조1495억원을 올렸다.

넥슨 관계자는 “지난해 춘절, 노동절, 국경절 등 중국의 주요 휴가 시즌을 맞이해 진행한 대규모 업데이트가 좋은 반응을 얻으며 중국에서 높은 성과를 거뒀다”고 설명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