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최초 5G 상용화 이끈 국내 통신장비 업체들, MWC19 상하이 참가

  • 등록 2019-06-24 오후 1:31:01

    수정 2019-06-24 오후 1:31:01

[이데일리 김현아 기자]세계이동통신사업자협회(GSMA, Global System for Mobile Communications Association)가 26일부터 28일까지 상하이 뉴 인터내셔널 엑스포센터(SNIEC)에서 MWC19 상하이를 개최한다.

특히 한국에서는 삼선전자와 및 중소기업 39개 업체가 참가하며 KOTRA 상하이 무역관(관장 허병희)와 KICTA(한국정보통신기술산업협회,회장-이일로)가 국내의 우수한 ICT기업 수출지원을 위해 한국관을 설치하고 7개동에 20개사가 참가하며 프리미엄 한국관을 별도로 운영하여 한국의 우수한 4차 산업혁명 우수기술을 발표한다.

인천테크노파크에서는 한국관에 4개 업체를 지원하여 참가하며 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는 4YFN에 7개 업체,반도체연구조합 6개 등 중앙정부,지자체 등이 지원하여 참가한다.

한국관에는 5G 등 통신장비업체로는 ▶SKT 텔레시스(대표 안승윤)는 미래형 이동통신장비 및 IOT 솔루션,T포켓파이 ▶콘텔라-LTE Enterprise/Home Small Cell ▶텔레스퀘어-무선통신기기 부품▶뉴라텍-IOT무선 연결 칩셋 등이 참여한다.

AI,IOT,빅데이터,클라우드,보안솔루션 등 기업으로는 ▶노르마-AI기반 IOT 보안솔루션 ▶비주얼캠프(대표 석윤찬)는 이용자 시선 추적기술로 스마트폰 제어기술 ▶아이리시스-홍채인식 출입통제기▶셀로코-IOT를 응용한 주차관리시스템,▶쓰리에이로직스-NFC/RFID Reader IC,▶ 뉴코드앤드윈드-모바일을 응용한 배달용 DD박스,▶와이테크-전기 전압 및 저항 측정기기 ▶택트레이서-RFID기반 자율재고 관리 로봇 등이 참가한다.

KICTA는 온라인으로 한국의 우수한 ICT기술을 한곳에서 볼 수 있도록 KOREA ICT Information 사이트를 운영하고 있어 중국의 바이어들이 온라인으로 사전에 한국 우수기업의 기술을 확인하고 한국관을 방문하여 업체와 상담하고 계약을 추진한다.

KICTA 이한범 상근부회장은 ‘국내는 세계 최초 5G 서비스 국가로서 세계 5G 서비스 확대에 따라 통신장비시장 활성화와 함께 금번 전시회에 5G 우수 통신장비 기업들이 참가하여 아시아 및 중국 등 통신사업자에게 한국의 통신사들이 사용하여 검증된 장비를 수출하고, 글로벌 사업자들과 합작투자,현지법인 설립,기술개발,공동마케팅 등 해외시장 진출을 목적으로 참가하였으므로 성과가 기대된다 ’고 말하였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

많이 본 뉴스

바이오 투자 길라잡이 팜이데일리

왼쪽 오른쪽

스무살의 설레임 스냅타임

왼쪽 오른쪽

재미에 지식을 더하다 영상+

왼쪽 오른쪽

두근두근 핫포토

  • 장원영, 달콤한 윙크 발사
  • 치명적 매력
  • 안유진, 청바지 뒤태 완벽
  • 동성부부 '손 꼭'
왼쪽 오른쪽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I 청소년보호책임자 고규대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