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267.15 59.52 (-2.56%)
코스닥 792.65 21.28 (-2.61%)

홍진희 "이 나이에 외로움? 결혼생각 요만큼도 없다"

  • 등록 2020-09-01 오전 12:05:00

    수정 2020-09-01 오전 12:05:00

[이데일리 박한나 기자] 배우 홍진희가 ‘싱글라이프’에 대한 만족감을 드러냈다.

사진=TV조선 교양 ‘스타다큐 마이웨이’
31일 밤 홍진희는 TV조선 교양 ‘스타다큐 마이웨이’를 통해 오랜만에 근황을 전했다.

홍진희의 출연에 조영구는 달려와 반가워하며 “왜 이렇게 예쁘냐?”고 반겼다. 이어 “혼자 살기 아까운 분이다. 집에 놀러 갔는데 눌러앉고 싶더라”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배우 임현식도 “지금이나 탤런트로 입사할 때나 똑같다”라며 칭찬했다.

이날 자신의 보금자리를 공개한 홍진희는 “외로우면 아마 동반자를 옆에 뒀겠죠? 이 나이에 외롭거나 그런 생각은 없고 너무 혼자가 익숙해져서 지금은 편하다”라고 밝혔다.

또 “사람 일은 앞을 내다볼 수 없으니까...”라면서도 결혼에 대한 생각은 “지금은 딱히 없다. 요만큼도”라고 잘라 말했다.

1962년생인 홍진희는 1981년 MBC 14기 공채 탤런트로 데뷔해, 개성 있는 배우 활동으로 사랑받았다. 이후 긴 공백기를 가진 후 영화 ‘써니’로 스크린에 복귀했다. 최근에는 유튜버 채널을 개설해 팬들과 소통하고 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