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어보살' 서장훈, 탈모 상담가로 변신...비혼주의男에 "존중"

  • 등록 2019-05-27 오전 12:05:00

    수정 2019-05-27 오전 12:05:00

[이데일리 박한나 기자] 서장훈이 촌철살인 멘트를 날린다.

27일 방송되는 KBS Joy 오리지널 콘텐츠 ‘무엇이든 물어보살’ 10회에서는 선녀보살 서장훈과 아기동자 이수근이 고민남에게 뼈를 때리는 돌직구로 폭소를 안길 예정이다.

이날 보살 캐슬에는 22살 이른 나이에 찾아온 탈모로 고생인 모델 지망생들이 찾아온다. 보살들은 청춘들의 의외의 고민에 당황함도 잠시, 고민남을 빵 터트린 독특한 위로를 건네 웃음을 선사한다.

또한 서장훈은 탈모로 고생하고 있는 지인의 이야기를 꺼내며 본격 탈모 상담가로 변신한다. “지금부터 관리 안 하잖아? 다 빠지면 늦어!”라고 따끔하게 말하는가 하면 간단하면서도 아찔한(?) 해결책을 전한다. 이를 가만히 듣던 고민남은 “이미 두 달 째 하고 있다”고 말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뿐만 아니라 고민을 하나 더 들어주겠다며 특별 서비스를 선사한 두 보살들은 오픈 최초 가장 빠른 해결책을 제시해 고민남을 당황시킨다. 서장훈과 이수근은 비혼주의라는 그의 뜬금 고백에도 놀라지 않고 “우린 너를 존중 해”라며 쿨한 반응을 보인다고. 또한 비혼주의가 된 장황한 사연을 듣고 오히려 그의 태도를 따끔하게 혼내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나 홀로 집에' 이제 끝... 우리동네키움센터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