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아는형님' 김민아 고백 "서장훈에게 사과하고 싶었다"

  • 등록 2020-06-06 오전 12:00:03

    수정 2020-06-06 오전 12:00:03

[이데일리 박한나 기자] 기상캐스터 출신 방송인 김민아가 ‘아는 형님’에 꼭 출연하고 싶었던 이유를 전했다.

이하 사진=JTBC ‘아는 형님’
6일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서는 과거는 뉴스에서, 현재는 예능에서 큰 활약을 하고 있는 안현모, 신아영, 김민아가 전학생으로 등장한다. 세 사람은 똑 부러지는 말솜씨는 물론, 허당미(?) 넘치는 반전 매력으로 큰 웃음을 전할 예정이다.

최근 진행된 ‘아는 형님’ 녹화에서 세 사람은 형님들과 조금씩 얽혀있는 과거 인연을 밝혔다. 특히 안현모는 김영철과의 의외의 관계를 공개해 ‘형님학교’를 떠들썩하게 만들었다.

김민아는 “서장훈에게 사과하러 ‘아는 형님’에 나오고 싶었다”라고 밝혀 궁금증을 자아냈다. 최근 김민아는 ‘욕쟁이 캐릭터’에 대한 고민을 안고, KBS ‘무엇이든 물어보살’에 출연했다. 당시 ‘어떤 욕이든 한 번 해보라’라는 MC들의 말에, 김만아는 조절을 잘 하지 못하고 욕을 뱉어 서장훈을 당황 시켰던 것. 그리고 이날 형님학교에서 서장훈을 다시 만나게 된 김민아는 “당시 서장훈은 웃으며 연신 ”괜찮다“고 말했지만, 그래도 제대로 꼭 이야기 하고 싶었다”라며 진심을 담은 사과를 전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