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969.27 13.95 (-0.47%)
코스닥 1,001.35 0.08 (-0.01%)

윤후 "현재 키 172.7cm, 아빠 윤민수 보다 더 커져"

  • 등록 2021-12-09 오전 6:25:14

    수정 2021-12-09 오전 6:26:58

[이데일리 스타in 김현식 기자] 가수 윤민수의 아들 윤후가 ‘폭풍성장’한 근황을 공개했다.

윤후는 8일 tvN 예능 프로그램 ‘유 퀴즈 온 더 블럭’에 출연했다.

이날 윤후는 “16살 된 윤후입니다”라고 자신을 소개하며 수줍게 웃었다. 이어 그는 “(MBC 예능 프로그램) ‘아빠? 어디가!’ 출연 때는 8~9살쯤이었다. 지금은 중학교 3학년생”이라고 덧붙였다.

윤후를 지켜보던 MC 유재석은 “키가 꽤 컸다”며 놀라워했다.

그러자 윤후는 “아빠는 인정하지 않지만, 아빠보다 키가 조금 더 커졌다”며 “어제 키를 쟀을 땐 172.7cm였다”고 말했다.

요즘도 많은 이들이 알아 보냐는 물음에는 “다들 많이 컸다고 얘기해 주신다. 아빠보다 잘생겼다고 얘기해 주시는 분들도 있다”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윤후는 가끔 ‘아빠? 어디가!’를 찾아보지만 촬영 당시의 기억은 잘 나지 않는다고 했다.

그는 “진짜 인상적이었던 5~6개 장면들만 기억이 난다”며 “그땐 TV로 나가는 줄도 몰랐다. 아빠와 친해지기 위해 나갔던 거였다”고 말했다.

이어 “아빠와 단둘이 잠을 잔 게 그때가 거의 처음이었다. 거의 모르는 사람과 잤던 거라 많이 울었다”고 덧붙여 웃음을 안겼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