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267.93 2.97 (+0.09%)
코스닥 1,015.88 12.16 (+1.21%)

강호동 아들 시후, 뉴스 깜짝 출연…"타이거우즈 같은 선수 되고파"

  • 등록 2021-06-11 오전 6:00:04

    수정 2021-06-11 오전 6:00:04

[이데일리 김민정 기자] 방송인 강호동 아들 강시후 군이 뉴스에 깜짝 출연했다.

지난 10일 방송된 MBN ‘스포츠뉴스’에서는 MBN 꿈나무 골프대회 소식을 다뤘다.

(사진= MBN ‘스포츠뉴스’)
이번 대회에서 남자 고학년부 우승자는 화성 월문초 5학년 장원영이었고, 남자 저학년부 우승자는 동찬 중앙 초 3학년 김태호가 됐다.

이날 MBN 측은 “천하장사 강호동 아들 시후 군은 어른 못지않은 몸집과 파워로 눈길을 사로잡았다”고 보도했다.

서울 압구정초 6학년인 강시후는 인터뷰를 통해 “(드라이버가) 잘 맞으면 230~240m 나간다. 타이거 우즈 같은 선수가 되고 싶다”고 말하기도 했다.

강호동은 9살 연하의 아내 이효진 씨와 결혼해 지난 2009년 아들 강시후를 품에 안았다.

강호동은 2015년 tvN ‘신서유기’에서 “아들 시후가 훌륭한 운동선수가 돼 달라고 빌었다”라고 밝힌 바 있다. 뿐만 아니라 2018년 SBS 플러스 ‘외식하는 날’에서도 “시후 스스로도 본인의 미래가 운동인 것을 알고 있다”라고 말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