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양악수술 후 효과적인 관리방법은?

  • 등록 2022-04-06 오전 12:03:45

    수정 2022-04-06 오전 12:03:45

[이데일리 이순용 기자] 주걱턱이 심하거나 안면 비대칭이 심한 사람들은 ‘양악수술(턱교정수술)’을 통해 음식을 씹는 턱의 기능뿐만 아니라 외모를 개선할 수 있다. 여기에 함께 광대뼈 축소술이나 사각턱, 턱끝 성형술 같은 안면 윤곽술을 통해 더욱 아름답고 균형잡힌 얼굴을 만들 수 있다.

하지만 양악수술이나 안면윤곽수술이 성공적이었음에도 불구하고 예상치 못한 결과로 환자의 미적 만족도가 떨어지는 경우가 있다. 서울대치과병원 구강악안면외과 최진영 교수(턱교정·안면윤곽수술센터장)를 통해 이러한 증상들은 어떠한 것들이 있으며 수술 후 효과적인 관리방법에 대해 자세히 알아봤다.

Q. 양악수술 후 나타날 수 있는 증상들은 어떤 것이 있나?

A. 수술 후 생길수 있는 증상은 주로 코퍼짐과 이중턱 및 턱주위의 살퍼짐 현상이 있다.

Q. 코퍼짐 현상은 왜 생기나?

A. 상악 골 수술을 위해서는 코 주위의 근육을 상악골로부터 분리해야 하는데 이로 인해 코의 하단부위 폭이 약간 넓어져 코퍼짐 현상이 생길 수 있다.

Q. 코퍼짐 현상의 빈도와 해소할 방법은?

A. 코퍼짐 현상은 수술 후 빈번하게 생길 수 있어서 상악골을 새로운 위치에 고정한 후 봉합시에 코 양측에 봉합용 실을 이용하여 폭을 조절하거나, 상악 절개부를 봉합하며 코 부위를 모아줌으로써 교정한다.

Q. 이중턱이나 살퍼짐은 어떻게 생기나?

A. 양악수술 중 특히 주걱턱이 심한 경우에는 수술 시 나온 턱을 뒤쪽으로 교정시키지만, 피부나 근육과 같은 살은 잘라내지 않기 때문에 수술 후에 붓기가 빠져도 이중턱이 생기거나 살이 옆으로 퍼져 보이게 된다.

수술로 인한 붓기는 2~3개월이 지나면 빠지고, 늘어난 피부와 근육은 12~18개월이 지나야 새로운 얼굴뼈의 위치에 자리 잡히게 된다. 이때 안면 비대칭이 심해 턱을 많이 교정한 사람의 경우 이중턱 및 살퍼짐 또한 크게 나타날 수 있다.

Q. 이런 이중턱이나 살퍼짐은 어떻게 치료하나?

A. 수술 후 경과를 보며 지방흡입술이나 지방용해주사 또는 주름살제거술을 받거나, 수술하지 않고 초음파나 고주파 레이저와 같은 장비를 이용하여 비침습적 피부 리프팅 시술을 할 수 있다. 이 시술은 이중턱이나 살퍼짐을 최소화할 수 있어 환자의 만족도가 높다.

Q. 리프팅 시술는 어떤 치료인가?

A. 우리병원에서의 리프팅 시술은 고강도집속형초음파(슈링크 치료)를 통해 시술을 하고 있다. 피부에 전달하여 콜라겐 섬유변성을 유발하고, 응고 및 수축을 반복하여 당김현상과 함께 새로운 콜라겐을 형성시켜 피부탄력을 개선하는 리프팅 시술법이다.

Q. 리프팅 시술 시 주의사항이 있나?

A. 치료 후 열이 효과적으로 유지될 수 있도록 미온수로 세안을 하는 것을 권장하고, 1주일 정도는 음주, 사우나, 흡연 등 피부에 부담을 줄 수 있는 것은 자제하는 것이 좋다. 자외선 차단 및 피부 보습제를 적용해 주는 것이 도움이 된다.

서울대치과병원 최진영 센터장은 “양악수술은 부정교합을 해소하고 얼굴의 균형을 잡아주는 강력한 수술이다. 그렇기에 더욱 신중하게 결정해야 하는 수술이며, 수술 후 환자들의 걱정을 최소화 할 수 있도록 서울대치과병원 턱교정·안면윤곽수술센터도 더욱 노력하겠다” 고 말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