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갤러리] 심슨가족이 서촌에 떴다…이종기 '서촌'

2014년 작
한국적 배경에 서양 만화캐릭터 세워
태생이 이질적인 결합을 자연스럽게
  • 등록 2017-06-15 오전 12:10:27

    수정 2017-06-15 오전 8:06:07

이종기 ‘서촌’(사진=리나갤러리)
[이데일리 오현주 선임기자] 심슨 씨가 떴다. 가족을 이끌고. 그들이 나타난 곳은 서울 서촌. 건널목을 그어놓고 비틀스의 ‘애비로드’를 연출하고 있다. 서양화가 이종기의 ‘서촌’(2014)이다. 

비틀스의 건널목 장면을 패러디한 작품은 여럿이다. 하지만 보통은 애비로드 위에서다. 서촌에서 이런 광경이 벌어질 건 상상하기 어렵다. 붉은 하늘과 푸른 바닥의 보색 대비는 또다른 강렬함이다. 

작가는 한국적인 배경에 서양 만화캐릭터를 세운 작품으로 유명하다. 심슨가족, 슈퍼맨 등을 주요 ‘고객’으로 서울이라면 서촌·북촌, 삼청동·가회동 등 한옥동네를 배경으로 삼는다. 태생이 이질적인 결합을 진짜보다 자연스럽게 만드는 건 대단한 수완이다. 

내달 31일까지 서울 강남구 봉은사로 리나갤러리서 김대성과 여는 2인전 ‘보이는 것 모두 꽃, 생각하는 것 모두 달’에서 볼 수 있다. 캔버스에 유채. 73×118㎝. 작가 소장. 리나갤러리 제공.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