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134.32 19.77 (+0.63%)
코스닥 979.78 2.12 (+0.22%)

성은채 "남편한테 운동하라고 했더니 헬스장 차려"

  • 등록 2020-08-11 오전 6:43:14

    수정 2020-08-11 오전 6:43:14

[이데일리 스타in 윤기백 기자] 13살 연상 중국인 사업가와 결혼한 개그우먼 성은채가 남다른 근황을 전했다.

(사진=성은채 인스타그램)
성은채는 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남편한테 운동 좀 하라고 했더니 헬스장을 차렸다”며 “어제 오픈식을 했다”는 글과 함께 개업식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 속에는 대규모 헬스장을 개업하는 모습이 담겼다.

성은채는 또 “코로나는 언제 끝나요? 황금보 걸어 다닐 때 보겠다”며 “남편 언제 볼 수 있음?”이라고 전하며 남편에 대한 애정을 과시했다. 이어 “황진빠오 아버님 이왕 오픈한 거 번창하세요”라며 “이 시국에. 기러기아빠 힘내세요”라고 덧붙여 눈길을 끌었다.

성은채는 2007년 MBC 16기 공채 개그맨으로 데뷔했다. 이후 지난 2018년 13살 연상의 중국인 사업가와 결혼해 지난 2월 아들을 출산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