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안예은 "저작권료, 대기업 부장 연봉 수준…1년에 1억"

  • 등록 2020-07-08 오전 7:08:57

    수정 2020-07-08 오전 8:24:19

[이데일리 스타in 김현식 기자] 가수 안예은이 저작권료 수입에 대해 언급했다.

안예은은 7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예능 프로그램 ‘비디오스타’에 출연했다.

이날 진행자 김숙은 안예은에게 “저작권료가 대기업 부장 연봉 수준이라고 들었다”며 “1년에 1억 원 정도가 맞나”라고 물었다. 이에 안예은은 “그렇다. 저도 놀랐다”며 “‘대기업 부장이면 이 정도 받으시는구나 많이 받으시네’ 싶었다”고 답하며 웃었다.

안예은은 저작권료가 많이 들어오는 곡을 묻자 “‘홍연’이 실린 앨범이 아주 효자다”라고 답했다. 이어 “둘째 효자는 ‘상사화’라는 노래다. 뒤늦게 트롯 가수 분들이 많이 불러주신 덕분”이라고 덧붙였다.

안예은은 2016년 방영된 SBS 오디션 프로그램 ‘K팝스타5’에서 준우승을 차지하며 얼굴과 이름을 알린 가수다. 현재까지 총 3장의 정규앨범을 냈고, ‘역적’을 비롯한 다수의 드라마 OST 작업에 참여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