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183.87 6.35 (+0.2%)
코스닥 1,028.33 2.62 (+0.26%)

'메이저 퀸' 효과..타와타나낏, 세계랭킹 103위에서 13위 수직 상승

세계랭킹 1~3위 고진영, 박인비, 김세영 변동없어
ANA 준우승 리디아 고 22위에서 11위로 점프
김효주 8위, 박성현 14위, 이정은 15위, 유소연 17위
  • 등록 2021-04-06 오전 6:42:01

    수정 2021-04-06 오전 6:42:01

패티 타와타나낏. (사진=AFPBBNews)
[이데일리 스타in 주영로 기자] ‘메이저 퀸’으로 등극한 패티 타와타나낏(태국)이 단숨에 세계랭킹 13위로 올라섰다.

타와타나낏은 6일(이하 한국시간) 발표된 여자골프 세계랭킹에서 지난주 103위보다 90계단 오른 13위에 자리했다. 태국을 대표하는 에리야 쭈타누깐과 모리야 쭈타누깐을 모두 제치고 태국 선수 중 가장 높은 순위에 자리하며 8월 열리는 도쿄올림픽 여자골프 티켓 확보에 가장 유력한 후보가 됐다. 에리야 쭈타누깐 29위, 모리야 쭈타누깐 39위다.

타와타나낏은 5일 끝난 ANA 인스퍼레이션에서 우승, 세계랭킹 포인트 100점을 추가하면서 순위를 대폭 끌어올렸다. 지난주 기아클래식 우승자 박인비는 세계랭킹 포인트 66점을 받았다.

세계랭킹은 대회별 성적에 따라 부여되는 포인트를 합산, 2년 동안 참가한 대회 수로 나눈 평점으로 순위를 정한다.

지난해 LPGA 투어에 데뷔한 타와타나낏은 2019년엔 시메트라 투어에서 뛰어 아직 참가 대회 수가 많지 않다. 2년 동안 31개 대회에 참가해 투어에서 오래 활동한 선수보다 평점이 더 많이 올랐다. 세계랭킹 1위부터 10위 선수 중 대회 참가 수가 가장 적은 선수는 42경기, 가장 많은 선수는 54개 대회에 참가했다.

이 대회에서 준우승한 리디아 고(뉴질랜드)는 지난주 22위보다 11계단 뛰어올라 11위에 자리했다.

세계랭킹 1~7위까지는 자리 변동이 없어 고진영(26), 박인비(33), 김세영(28), 넬리 코다, 다니엘 강, 렉시 톰슨(이상 미국), 브룩 핸더슨(캐나다) 순이다. 이어 9위였던 김효주가 8위로 올라섰고, 이민지 9위, 하타오카 나사 10위 순이다.

박성현(28)은 14위, 이정은(25) 15위, 유소연(31) 17위로 조금씩 밀렸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