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의 맛' 시즌3 정준·강두·박진우·윤정수, 소개팅녀와 첫만남

  • 등록 2019-10-25 오전 8:02:30

    수정 2019-10-25 오전 8:03:28

‘연애의 맛3’(사진=TV조선)
[이데일리 스타in 김가영 기자]TV CHOSUN 연애 리얼리티 프로그램 ‘연애의 맛’ 시즌3가 역대 시즌 중 가장 거침없는 기세의 ‘첫 만남’을 펼쳐내며 안방극장의 심박 수를 폭증시켰다.

지난 24일 방송된 TV CHOSUN 연애 리얼리티 프로그램 ‘우리가 잊고 지냈던 연애의 맛’ 시즌3(이하 ‘연애의 맛’ 시즌3)는 1회부터 시청률 4.9%(닐슨코리아 유로방송가구 수도권 기준) 돌파, 최고 6.3%(닐슨코리아 유로방송가구 수도권 기준)까지 치솟으며 ‘연맛’ 다운 저력을 발휘했다.

특히 방송 시작하는 순간부터 약 9시간 동안 실시간 검색어 장악 및 지상파 종편 종합 동시간대 1위를 차지하며 역대급 화제성을 보여줬다. 첫 방송에서는 정준, 윤정수, 강두, 박진우가 순식간에 빠져들어 달려가는 ‘첫 만남’을 선보였다.

시즌3는 시즌1의 인연으로 결혼까지 성공한 ‘연맛의 레전드’ 이필모가 특별 게스트로 출연해 “그럼 장난 할라고 나왔어?”라며 진심을 다할 것을 강조하는 조언을 던졌다.

이어 ‘진짜 연애하고 싶은 가식 사절 남자’ 정준의 첫 만남이 공개됐다. 정준은 첫 데이트로 평소 가장 외로운 순간, 일을 마친 뒤 공항에서 집으로 향하는 버스를 함께 타는 ‘공항길 데이트’를 제안했다. 그리고 수줍음으로 가득 찬 상대 김유지를 만나자마자 오직 김유지를 향해 시선을 고정했다. 정준은 김유지가 카메라를 어색해하자, ‘카메라 빼 달라’고 제안하는가 하면 더워하는 김유지를 위해 제작진을 두고 밖으로 나가는 등 오로지 김유지에게 맞춰 움직였다.

김유지 역시 ‘불편하면 마이크 풀고 식사하자’ ‘평소 나를 싫어했을까 걱정했다’ ‘첫인상이 좋다’며 직설적으로 표현하는 정준을 향해 마음을 열었다. 게다가 정준은 남자친구가 생기면 ‘놀이공원’을 가고 싶다는 김유지의 말에 곧바로 ‘내일모레 놀이공원 가자’고 제안했고 이에 김유지가 승낙, 쭉쭉 달리는 인연의 시작을 예고했다.

윤정수는 ‘연인’이 아닌 ‘오누이 무드’를 만들어버린 씁쓸 달콤한 첫 데이트를 보여줬다. 가상 결혼을 했던 김숙, 같은 ‘호빗 라인’이라 잘 안다는 박나래가 ‘괜찮은 남자’라고 인정한 윤정수는 파산 2년, 경매 2년, 회생 3년, 김숙과의 가상 연애 3년으로 잃어버린 10년의 세월을 겪으며 자존감이 다소 떨어졌던 상황에서 콩닥거리는 ‘첫 만남’을 가졌다. 하지만 식욕억제제까지 먹으며 만난 박수진과의 어색함을 깨 보고자 했던 행동들이 ‘두근거림’보다는 ‘편안함’을 선사했던 것이다. 심지어 먹던 포크로 음식 먹여주기, 대화 주제가 ‘자산 관리’로 흘러가자 박수진은 다소 당황해했고, 결국 두 사람은 밥만 먹고 헤어졌다. 윤정수는 제작진으로부터 박수진이 윤정수에게 ‘떨림’보다는 ‘오누이 감성’을 느꼈다는 이야기를 듣고 풀이 죽었다.

강두는 하루 생활비 1500원, 한 달 수입이 30만 원에서 50만 원 사이인 생활고, 그러므로 본인은 ‘연애할 주제가 못 된다’는 솔직한 심경 토로로 ‘연애의 맛’에 임하는 소회를 털어놨다. 그러나 강두는 한강 데이트를 통해 처음 만난 이나래와 조심스러운 대화 끝에 따릉이, 한강, ‘대화가 필요해’ 노래를 좋아한다는 것, 애주가라는 점까지 많은 공통점을 발견하고 ‘편하다’ ‘통한다’ ‘예쁘다’ ‘좋다’ 는 느낌을 갖게 됐다. 더불어 강두는 본인이 가장 좋아하는 커피숍에서 챙겨온 에스프레소로 즉석 라테를 만들어 이나래와 마시며, 지는 노을을 바라봤다.

박진우는 기상캐스터 출신 사업가 김정원과 ‘분’단위로 가까워졌다. 박진우는 처음 김정원을 만나자 무릎을 벅벅 긁을 정도로 수줍어했지만, 햇빛을 핑계로 30분 만에 나란히 앉았고, 32분 만에 눈을 맞췄으며, 1시간 3분 만에 곱창 데이트를 즐긴 끝에 1시간 50분 만에 카메라의 존재를 망각한 채 둘만의 만남에 몰입했다. 뒤이어 공원 데이트를 즐기던 박진우-김정원은 3시간 30분 만에 어느새 말을 놓고 자석처럼 가까이 붙어서 행복한 웃음을 터트렸다. 이에 박나래-김숙-이필모-장수원-정혁의 추측이 폭발했고, 아찔한 속도감으로 전진하는 네 남자가 과연 다음 주에는 어떤 ‘만남’을 펼칠지 궁금증을 폭증시켰다.

TV CHOSUN 연애 리얼리티 프로그램 ‘연애의 맛’ 시즌3는 매주 목요일 오후 11에 방송된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