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969.27 13.95 (-0.47%)
코스닥 1,001.35 0.08 (-0.01%)

유소연, US여자오픈 첫날 제시카-넬리 코다 자매와 티샷

USGA 1라운드 조편성에서 유소연과 코다 자매 편성
고진영은 대니얼 강, 한나 그린과 1라운드 경기 시작
156명 중 역대 우승자 13명, 그중 한국 선수 8명
  • 등록 2021-06-01 오전 7:04:08

    수정 2021-06-01 오전 7:04:08

유소연. (사진=이데일리DB)
[이데일리 스타in 주영로 기자] 3일(이하 한국시간)부터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프란시코의 올림픽 클럽에서 개막하는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메이저 대회 US여자오픈 첫날 유소연(31)이 제시카와 넬리 코다(미국) 자매와 경기한다.

US여자오픈을 주관하는 미국골프협회(USGA)는 1일 유소연과 제시카 그리고 넬리 코다 자매를 같은 조에 편성한 1·2라운드 조편성을 발표했다.

유소연은 2011년 US여자오픈 우승자이고 제시카 코다는 올해 LPGA 투어 개막전 다이아몬드 리조트 토너먼트, 넬리 코다는 두 번째 대회로 열린 게인브릿지 LPGA 대회에서 우승했다. 한국시간으로 4일 0시 28분부터 경기에 나선다.

여자골프 세계랭킹 1위 고진영(26)은 대니얼 강(미국), 한나 그린(호주)과 함께 4일 0시 17분에 경기하고, 2008년과 2013년 US여자오픈에서 두 차례 우승한 박인비(33)는 4일 새벽 5시 51분에 리디아 고(뉴질랜드), 펑산산(중국)과 1라운드를 시작한다.

한국 선수 가운데선 박희영(34)이 3일 밤 11시 22분에 스테파니 메도우(북아일랜드), 가츠 미나미(이본)와 경기한다.

김효주(26)는 4일 0시 36분에 어스틴 언스트, 제니퍼 컵초(이상 미국)와 첫날 경기를 시작하고 디펜딩 챔피언 김아림(26)은 아마추어 로즈 장(미국), 소피아 포포프(독일)와 4일 오전 6시 2분에 경기한다.

156명이 참가하는 이번 대회엔 역대 우승자 13명이 참가했다. 그 가운데 박인비(2008·2013), 지은희(2009), 유소연(2011), 최나연(2012), 전인지(2015), 박성현(2017), 이정은(2019), 김아림(2020) 등 한국선수가 8명이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