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이승기, 가수 복귀 시급한 스타 1위… 2위는 민경훈

  • 등록 2020-08-04 오전 7:10:00

    수정 2020-08-04 오전 7:10:00

[이데일리 스타in 윤기백 기자] 가수 겸 배우 이승기가 ‘가수 복귀 시급한 스타’ 1위로 꼽혔다.

이승기(사진=이데일리DB)
커뮤니티 포털사이트 디시인사이드와 취향 검색 기업 마이셀럽스가 운영 중인 익사이팅디시 측은 3일 ‘“왜 음반 안 내” 가수 복귀 시급한 스타는?’으로 투표를 실시한 결과 이승기가 1위에 올랐다고 밝혔다. 이 투표는 지난 7월 26일부터 8월 1일까지 총 7일간 진행했다.

총 1만2557표 중 6037표(48%)로 1위에 오른 이승기는 2004년 가수로 데뷔한 이래 가수와 배우 활동을 겸하며 활발히 활동해 왔으나 2016년 3월 발매한 싱글 ‘그런 사람’을 이후로 가수 활동보다는 예능과 연기에 주력하고 있다. 최근 한 방송에서 부른 ‘금지된 사랑’ 영상을 통해 가수로서의 능력을 유감없이 뽐내 “가수 복귀가 시급하다”라는 온라인 여론이 폭발하기도 했다.

2위로는 1931표(15%)로 가수 민경훈이 선정됐다. 2003년 록밴드 ‘버즈’의 보컬로 데뷔해 대한민국 노래방 대통령이라는 별칭을 얻은 그는 주로 예능 프로그램에 모습을 드러내며 큰 활약을 펼쳐 당시 활동을 기억하는 팬들로부터 적극적인 가수 활동을 요청하는 목소리가 높다.

3위에는 1333표(11%)로 가수 비가 꼽혔다. 2002년 ‘나쁜 남자’로 솔로 데뷔한 이후 가수와 연기 활동 모두에서 성공하며 아시아 스타로 발돋움한 그는 2017년 미니앨범 발매 후 가수 활동에 뜸했다가 최근 ‘깡’ 열풍을 등에 엎고 ‘싹쓰리’로 활동을 재개해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이밖에도 수지, 장나라, 김종국, 테이 등이 뒤를 이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