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197.20 18.46 (+0.58%)
코스닥 978.30 8.31 (+0.86%)

'사랑의 콜센타' 임영웅 '애모' 열창→김수희 눈물…"가슴 뭉클해"

  • 등록 2021-04-23 오전 7:41:48

    수정 2021-04-23 오전 7:41:48

(사진=TV조선 ‘사랑의 콜센타’)
[이데일리 스타in 김보영 기자] ‘사랑의 콜센타’ 임영웅이 트롯계의 전설이자 대선배인 김수희의 히트곡 ‘애모’를 열창했다. 임영웅의 무대를 접한 김수희는 감동에 눈시울을 붉히며 노래에 얽힌 사연을 털어놔 눈길을 끌었다.

임영웅은 22일 밤 방송된 TV조선 예능 ‘신청곡을 불러드립니다-사랑의 콜센타’에서 ‘애모’ 무대로 원곡자인 김수희는 물론, 시청자들과 트롯 여왕들을 감동시키며 존재감을 입증했다. 이날 ‘사랑의 콜센타’는 트롯 여왕 특집으로 꾸며졌다. 전설인 하춘화와 김수희가 함께한 가운데, 김상배와 박현빈도 지원사격에 나서 풍성히 무대를 채웠다.

이날 임영웅은 대결에 앞서 일일 라디오 DJ로 변신, 즉석에서 ‘별이 빛나는 콜센타’ 코너를 꾸리는 등 능숙한 진행을 선보였다.

임영웅은 암 투병 중인 한 사연자의 이야기를 듣고 그를 위로하고자 ‘사랑 바보’를 열창했다.

이날 임영웅을 비롯한 TOP6는 하춘화와 김수희를 주축으로 팀을 나눠 1대1 노래방 점수 대결을 펼쳤다.

임영웅, 김희재, 영탁은 김수희 메들리를 준비했다. 임영웅은 여기서 김수희의 대표곡인 ‘애모’를 열창했다. 임영웅의 노래를 듣고 있던 김수희는 감동의 눈물을 흘렸다. 그는 이내 직접 무대로 나와 임영웅과 포옹을 나누는 모습까지 보였다.

김수희는 이에 대해 “2번의 아픔이 있었다. 공백기가 굉장히 길었던 적이 있는데, 그때 이 곡으로 가요대상을 받았다. 선물 같은 곡”이라고 회상하며 “이 노래를 내가 부르는 것보다 다른 분들이 불러 줄 때 가슴이 뭉클하다”라고 이유를 털어놨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