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254.42 4.21 (+0.13%)
코스닥 1,055.50 5.25 (+0.5%)

신동엽, 박나래 성희롱 논란 간접 언급 눈길…"마음고생 다이어트"

  • 등록 2021-05-14 오전 6:25:18

    수정 2021-05-14 오전 6:25:18

(사진=백상예술대상 중계 화면)
[이데일리 스타in 김보영 기자] 최근 성희롱 논란을 겪은 개그우먼 박나래와 신동엽이 백상예술대상에서 이를 간접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13일 저녁 경기도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 제57회 ‘백상예술대상’에서는 박나래가 유재석과 함께 TV 부문 남자 예능상 시상자로 나섰다.

이날 박나래는 “데뷔 30주년 진심으로 축하드린다”며 유재석의 데뷔 30주년을 축하했다. 이를 들은 유재석은 “프로그램에서 저 모르게 깜짝 파티를 준비해서 생각보다 일이 커졌다. 다시 한 번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화답했다.

이어진 MC 신동엽의 발언이 주목을 받았다. 신동엽은 “작품상까지 받아서 유재석 씨까지 상을 받으면 겹경사가 아닐까”라며 “박나래 씨 프로그램을 같이 했는데 여러 다이어트를 했는데도 안 됐는데 최근에 마음고생 다이어트로 살이 빠졌다”고 말했다. 최근 불거진 박나래의 성희롱 논란을 간접 언급한 것이다.

이를 들은 박나래 역시 “과학을 이기는 방법이 따로 있더라”고 너스레를 떨었고, 이어 “두 분의 훈훈한 말씀에 진땀이 난다”고 덧붙이기도 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