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잊지 않겠습니다"..연예계 세월호 5주기 추모 물결

  • 등록 2019-04-16 오전 8:10:45

    수정 2019-04-16 오전 8:10:45

(사진=이데일리 DB)


[이데일리 스타in 정준화 기자] 세월호 참사 5주기. 연예계 스타들이 각종 SNS를 통해 추모에 동참하며 팬들과 마음을 함께 하고 있다.

세월호 참사 5주기를 맞은 16일, 정우성은 자신의 SNS에 ‘416’이라고 새겨진 도로 사진을 올리며 세월호 5주기를 추모했으며,유병재는 remember0416라는 문구가 새겨진 팔찌를 착용한 사진을 올리면서 동참했다.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조우종은 “이날을 기억합니다. 세월호 5주기”라는 글을 게재했고, 뮤지컬 배우 김소현도 “세월호 5주기.. 잊지 않을게요”라는 글로 마음을 전했다.

배우 문정희는 “아직도 먹먹한 모두의 아픔”이라며 “아직 해결해야 일들이 많이 남아있다”는 말로 추모했고, 배우 윤세아 역시 “기억하고 잊지 않겠다”라고 뜻을 전했다.

가수 선우정아는 “상상도 할 수 없는 두려움과 고통 속에 세상을 떠나야 했던 분들과 남겨진 분들을 위해 오늘은 더욱 길고 깊게 기도한다”며 팬들과 감정을 공유했다.

세월호 참사 5주기를 맞아 기억식이 이날 오후 3시 경기도 안산시 화랑 유원지에서 열린다. 전국 곳곳에서 세월호 참사 5주기를 기억하는 각종 행사가 열릴 예정이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텐트가 필요 없는 서울캠핑장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