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불법 유흥주점 방문' 최진혁, 8개월 만 복귀 "속죄하는 마음"

  • 등록 2022-05-23 오전 8:11:53

    수정 2022-05-23 오전 8:11:57

최진혁(사진=이데일리DB)
[이데일리 스타in 김가영 기자] 배우 최진혁이 방역 수칙을 위반해 활동을 중단한지 약 8개월 만에 복귀했다.

최진혁은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미운 우리 새끼’ 방송에 앞서, 다시 이렇게 모습을 비추어도 될지 많은 고민에 고민을 거듭했다”며 “조심스럽게 활동을 다시 시작하며, 많은 꾸중과 질타를 겸허히 받아들이고, 매사 낮은 자세로 임하겠다는 마음을 매일 고쳐먹고 있다”고 방송 복귀 심경을 전했다.

이어 “자숙의 시간을 갖는 동안 지난 제 행실이 어땠는지도 돌아보았다”면서 “모든 분들이 힘든 시기를 겪고 계셨던 가운데 발생한 일이었기에 더욱더 마음이 무겁고 죄송스러웠다. 제 잘못으로 많은 분들이 받으신 상처를 완전히 돌려놓을 순 없겠지만, 조금씩 갚고 속죄하는 마음으로 항상 저와 제 주변을 살피겠다”고 덧붙였다.

또한 “다시 한번 저의 부족하고 짧은 판단으로 인해 심려를 끼쳐드린 것에 고개 숙여 사과드린다. 그리고 부끄럽지 않은 모습을 보여드리도록 노력하겠다”고 사과했다.

최진혁은 이날 방송된 SBS ‘미운우리새끼’에 등장해 임원희, 정석용과 영덕을 찾아 트레킹을 했다.

최진혁은 지난해 10월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에 따라 영업이 정지된 유흥주점을 방문해 경찰에 적발된 바 있다. 최진혁 소속사 지트리크리에이티브 측은 “지인이 밤 10시까지 운영하는 곳이고 그 전에는 문제가 되지 않는 곳이라고 해서 방문을 했다”며 불법 영업을 하는 유흥 주점인 줄 몰랐다고 설명했다. 최진혁도 “밤 10시까지 운영되는 술집이라는 지인의 말을 믿고, 너무 안일하게 판단한 제 불찰”이라고 사과했다.

이후 최진혁을 활동을 중단했는데 약 8개월 만에 방송 복귀에 나섰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