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상속자들' 이민호, 첫 촬영서 상위 0.1%의 품격 발산

  • 등록 2013-09-10 오전 8:18:33

    수정 2013-09-10 오전 8:18:33

이민호
[이데일리 스타in 박미애 기자]배우 이민호가 첫 촬영을 통해 대한민국 상위 0.1% 상속자만의 품격을 발산했다.

이민호는 SBS 새 수목 미니시리즈 ‘왕관을 쓰려는 자, 그 무게를 견뎌라-상속자들’(극본 김은숙, 연출 강신효, 이하 ‘상속자들’)에서 재계의 상속자로 모든 것을 가졌지만 가지지 말아야 할 아픔까지 갖고 태어난 ‘제국그룹상속자’ 김탄 역을 맡았다. 이민호는 박신혜-김우빈-크리스탈-강민혁 등과 함께 순도 높은 ‘대한민국 0.1% 러브라인’을 이끌 예정.

이민호의 첫 촬영은 지난 달 22일 경기도 파주의 한 야외촬영장에서 진행됐다. 대한민국 상위 0.1% 상속자답게 럭셔리한 차 앞에 서 있기도 하고 포스 있는 운전 자태를 드러냈다.

이민호는 촬영장에 들어서자마자 대본에 집중하며 동선과 감정선을 체크하는 등 빈틈없는 촬영 준비로 스태프들의 열띤 호응을 얻었다. 또한 처음 만나는 현장 스태프들과 밝게 인사를 나누는 등 시종일관 환한 웃음을 보였다. 이민호는 본격적인 촬영에 앞서 “상속자들, 파이팅!”을 외쳐 노심초사 첫 촬영을 준비하던 현장의 분위기를 한껏 고조시켰다.

이민호는 촬영이 잠시 중단된 순간에도 내내 대본을 손에서 놓지 않은 채 강신효 PD와 캐릭터에 대한 의견을 나누는 등 ‘상속자들’에 대한 못말리는 열정을 드러냈다. 이민호의 의욕 넘치는 모습과 제작진의 찰진 호흡까지 더해져 첫 촬영 현장의 분위기가 그야말로 후끈후끈 달아올랐다는 후문이다.

‘상속자들’은 오는 10월9일 첫 방송된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