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232.53 7.58 (+0.24%)
코스닥 1,046.55 1.08 (-0.1%)

홍성흔 부인 김정임, 150% 주식수익 자랑 후 받은 DM

  • 등록 2021-06-15 오전 7:29:06

    수정 2021-06-15 오전 7:29:06

[이데일리 김소정 기자] 야구선수 출신 야구 코치 홍성흔의 부인인 김정임씨가 인스타그램에 주식 수익률을 자랑했다가 주식 관련 메시지 폭탄을 받았다.

김정임씨 인스타그램
김정임씨는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저에게 DM(다이렉트 메시지) 보내지 마세요. 특히 주가 빠지고 나서 ‘나는 못 팔았는데 어쩜 좋겠냐’는 DM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저는 아무 것도 모른다”며 “휴지랑, 마스크 만드는 건실한 기업으로 이 종목을 지난해 3월부터 선택했고, 반복해서 수익이 날 때마다 팔고 사고 몇 번 한 거 같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다른 육아 고민, 공구 제품 문의 다 성실히 답변 보내드리나 주식 관련 DM은 어떠한 답도 해드릴 수 없다. 잘 생각해 봐라. 왜 못 팔았었는지. 정답은 하나다. 저보다 욕심이 더 많은 거 아니겠냐”라고 했다.

김정임씨 인스타그램
김씨는 “늘 말씀드리지만 누구도 저한테 주식을 가르쳐주지 않았고 소신껏 하라. 종목 선택을 야무지게 잘 하라. 신중하게”라고 말했다.

김씨는 지난 7일 인스타그램을 통해 주식으로 대박을 쳤다며 수익률을 공개했다. 특히 김씨는 149%가 넘는 주식 수익률을 달성해 화제를 모았다.

그는 “누구도 저에게 주식을 가르쳐 주지 않았다. 본격적 주식 독학은 지난해 코로나가 터진 2월부터 시작했다”라면서 “제가 살면서 괜찮은 것들은 정보 공유를 하고 싶다”라고 말했다.

한편 김씨는 홍성흔과 2004년에 결혼해 딸 화리와 아들 화철을 두고 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