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두’, 한 자릿수 시청률로 쓸쓸히 종영

  • 등록 2012-07-20 오전 8:37:02

    수정 2012-07-20 오전 8:37:02

(사진=MBC 캡쳐)
[이데일리 스타in 김영환 기자] MBC 수목 미니시리즈 ‘아이두 아이두’가 한 자릿수 시청률로 종영했다.

20일 AGB닐슨미디어리서치 집계에 따르면 지난 19일 방송된 ‘아이두 아이두’ 마지막회는 시청률 9.1%를 기록했다.

‘아이두 아이두’는 지난 5월 30일 10.5%의 시청률로 첫 방송을 시작했지만 경쟁작인 KBS2 ‘각시탈’, SBS ‘유령’에 줄곧 밀리며 첫 방송 시청률을 넘어서지 못했다. ‘아이두 아이두’는 평균시청률 9.3%를 기록했다.

‘아이두 아이두’는 잘나가는 구두회사 이사 황지안(김선아 분)이 하룻밤의 실수로 박태강(이장우 분)의 아이를 갖게 되면서 벌어지는 일들을 그린 드라마. 후속으로는 이준기·신민아 주연의 ‘아랑사또전’이 방송된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