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039.49 58.43 (-1.89%)
코스닥 992.88 19.63 (-1.94%)
현대중공업 청약 경쟁률
live_hov

현대중공업 실시간 경쟁률

솔비, 케이크 표절에 거짓말 논란까지

  • 등록 2020-12-29 오전 9:01:05

    수정 2020-12-29 오전 9:01:05

솔비(사진=인스타그램)
[이데일리 스타in 윤기백 기자] 가수 솔비가 케이크 디자인 표절에 이어 거짓말 논란으로 뭇매를 맞고 있다.

솔비는 2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Just a cake’라는 문구와 함께 영상을 게재했다. 영상 속에는 솔비가 직접 만든 케이크를 먹는 모습이 담겼다.

해당 영상에 등장한 케이크는 지난 22일 솔비가 공개한 것과 동일한 케이크다. 당시 솔비는 “요즘은 사회적 거리두기로 빌라빌라콜라 제빵실에서 케이크를 만드는 것에 푹 빠져있다”고 설명했다.

하지만 네티즌들이 솔비가 만든 케이크의 디자인이 미국의 현대예술가 제프쿤스의 작품 ‘play-doh’와 유사하다는 의견을 내놓으며 표절 시비에 휩싸였다.

이에 솔비는 “이 케이크는 아이들 클레이 놀이하는 걸 보다가 제프쿤스 ‘play-doh’ 작품을 보고 영감받아 조금 더 자유로운 방식으로 저만의 케이크를 만들어 봤다”며 “사실 이렇게 이슈가 될지 몰랐다”고 해명했다.

(사진=네이버 화면캡처)
솔비는 또 “참고로 인스타 올린 저 케이크는 판매용이 아니다. 내가 만든 건 내가 먹는다”며 “실제 판매용은 전문 제빵사분들이 만든다. 제프쿤스 ‘play-doh’ 작품의 개념처럼 ‘모두가 예술가가 될 수 있다’ 저 역시도 이 자유로운 발상을 케이크로 전환해봤다”고 재차 부연했다.

하지만 솔비의 해명은 거짓으로 드러났다. 판매용이 아니라고 주장했던 케이크가 온라인 몰에서 판매되고 있었던 것. ‘청키케이크 에디션’이란 이름과 함께 ‘솔비 레터링 주문제작’이란 문구가 유독 눈길을 끈다. 현재 해당 케이크는 판매가 종료된 상태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