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RG 노유민, 커피전문가 활동 중 "아내가 수입 관리, 최근 건물 사줘"

  • 등록 2022-09-15 오전 8:54:42

    수정 2022-09-15 오전 8:59:21

(사진=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 방송 캡처)
[이데일리 스타in 조태영 인턴기자] 그룹 NRG의 노유민이 근황을 전했다.

지난 14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은 세대별 아이돌 특집으로 꾸며져 NRG 노유민, 인피니트 이성종, 아이즈원 출신 권은비, 골든차일드 이장준이 출연해 퀴즈 대결을 펼쳤다.

90년대 인기를 누린 그룹 NRG에서 활약한 노유민은 “우리 때는 신비주의였다”며 아이돌 활동 당시를 회상했다. 그러면서 “사람들이 지나가면 식사도 멈추고 화장실에 가고 싶어도 사람들이 있으면 못 갔다. 말하면 깬다고 해서 말도 못 했다”고 털어놨다.

현재는 카페를 운영하며 커피전문가로 활동 중이라는 노유민은 “심사위원도 하고, 커피 전문가들과도 협업을 많이 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에 MC 김용만은 가장 귀했던 커피가 무엇인지 물었고, 노유민은 “작년에 마신 커피 중에 한 잔에 300만 원짜리 커피가 있다. ‘파나마게이샤’라는 커피인데 진짜 귀하다. 마시면서도 살이 떨렸다”고 답했다.

이날 노유민은 6세 연상 아내와의 결혼 생활도 공개했다. 그는 “내 마음대로 할 수 있는 게 없다. 일주일 스케줄을 아내가 짜준다”고 말했다. 이어 “수입관리도 아내가 도맡아 한다. 이렇게 11년을 살았더니 얼마 전에 아내가 제 명의로 된 건물을 사줬다”고 밝혀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이에 MC 박명수가 “그러면 노예(?)를 할 만하다”고 덧붙이자 노유민은 “아내가 이렇게 10년만 더 고생하라고 했다”고 말해 폭소를 유발했다.

노유민은 지난 2011년 결혼해 슬하에 두 딸을 두고 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