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969.27 13.95 (-0.47%)
코스닥 1,001.35 0.08 (-0.01%)

[타봤어요]"큰 가구 구입·원룸이사도 가뿐"…르노삼성 'QM6'

넉넉한 실내 공간에 2열 좌석도 접혀 공간 활용도 ↑
LE시그니처 트림 새로 추가…통풍시트 등 옵션도 확대
  • 등록 2021-10-16 오전 6:00:00

    수정 2021-10-16 오전 6:00:00

[이데일리 손의연 기자] 혼자 살면 큰 차가 아쉬울 때가 있다. 이사할 때 짐이 많지 않아서 업체를 부르기 애매할 경우가 그렇다. 가구 매장을 둘러볼 때도 큰 차가 있었으면 하는 생각이 든다. 최근 독립해 혼자 살게 되면서 집에 가구를 하나둘 채워넣고 있다.

코로나19 사태가 장기전이 되면서 집에서 일하는 시간이 늘어나 서류와 책을 보관할 수납가구가 필요했다. 가구를 배송시키는 방법이 편하지만 자취생이기 때문에 예산을 줄여야 해 직접 사오는 방식을 택했다. 르노삼성자동차의 중형 스포츠 유틸리티 차량(SUV)인 QM6를 활용해봤다.

르노삼성자동차의 ‘QM6’에 구매한 가구를 실은 모습. (사진=손의연기자)
◇전장 4675mm 등 넉넉한 실내공간 제공

지난 1일 르노삼성자동차의 ‘2022년형 QM6 GDe’를 타고 경기도 광명시 이케아 매장을 찾았다. 이날 구매한 품목은 큰 선반이다. 길이가 179센티미터(cm) 정도 되는 프레임 2개와 83cm짜리 선반 4개, 100cm 길이의 엑스(X)자 지지대 등을 구입했다.

프레임이 매장에서 제공하는 카트보다도 길어 옮기는 과정이 수월치 않았다. 눈대중으로 봤을 때 프레임이 차에 충분히 실릴 것으로 생각했지만 실리지 않을 수 있다는 걱정도 살짝 들기도 했다.

기본적으로 QM6은 넉넉한 실내 공간을 제공하는 차량이다. QM6의 전장은 4675미리미터(mm), 전폭은 1845mm다. QM6의 트렁크 용량은 676리터(L)로 2열을 접었을 때 1690L까지 늘어난다.

하지만 절대적인 용량이 커도 공간을 활용하려면 내부 구조가 중요하다. QM6는 SUV인데다 2열 좌석을 앞으로 접는 폴딩이 가능해 활용도가 높았다. 눈의로 보는 트렁크 용량 정보는 와닿진 않았지만 실제 가구를 넣어보니 넓이를 실감할 수 있었다.

구매한 프레임의 길이가 180cm에 달하기 때문에 2열을 폴딩하고 조수석 의자도 앞으로 접었다. 조수석까지 접자 트렁크부터 1열까지 공간을 그대로 확보할 수 있었다.

프레임을 싣자 앞서 한 걱정이 무색할 정도로 공간이 넉넉했다. 선반 4개도 프레임 옆에 안정적으로 둘 수 있었다. 동승자가 있었으면 좌석 확보까진 못했겠지만 가구를 실을 목적이기 때문에 충분히 만족스러웠다. 실내 높이도 넉넉해 2인용 쇼파 정도는 무난히 들어갈 수 있을 듯했다.

르노삼성자동차의 ‘QM6’ (사진=르노삼성)
트림 재정비하면서 가격 2400만~3900만원 책정

이날 시승한 모델인 QM6 GDe는 중형 SUV 중 유일한 2.0리터 자연흡기 가솔린 엔진 모델이다. 르노삼성은 144마력의 출력과 20.4kg·m에 이르는 토크로 안락한 일상주행을 구현했다고 설명했다. 실제로 큰 짐을 실어도 큰 덜컹거림이 느껴지지 않아 안정적으로 주행할 수 있었다.

공간이 넉넉하면서 2열 폴딩 기능을 제공하는 SUV가 많지만 르노삼성은 지난달 2022년형 QM6를 출시하며 가성비를 더해 경쟁력을 높였다. 기존 LE 트림과 RE 트림을 통합한 LE 시그니처 트림을 새로 추가했다. 고객이 선호하는 사양을 중심으로 트림을 재정비하면서 가격을 2484만~ 3908만원(개소세 3.5% 기준)으로 경쟁력 있게 책정했다는 설명이다.

LE 시그니처 트림은 QM6 GDe 및 LPe 모델에서 선택 가능하다. 이전 LE 트림의 기본 사양에 더해 △Full LED 리어 콤비내이션 램프 △다이내믹 턴 시그널 △하이패스 시스템 △전자식 룸미러 △루프랙 △전자식 파킹 브레이크 △원터치 이지폴딩 2열 시트 등 옵션을 기본으로 제공한다. 통풍시트 등 선택할 수 있는 옵션 사항도 확대했다.

2022년형 QM6 가격은 가솔린 모델 2.0 GDe △SE 트림 2484만원 △LE Signature 트림 2710만 원 △RE Signature 트림 3049만 원 △프리미에르 3378만 원이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