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016.23 8.9 (+0.3%)
코스닥 999.88 6.18 (+0.62%)
현대중공업 청약 경쟁률
live_hov

현대중공업 실시간 경쟁률

[빅5 신작게임]넷마블, 검증된 게임으로 매출 확대

아케이드 게임 `마계촌`의 온라인버전 `마계촌 온라인` 출시
차세대 `월드 오브 워크래프트`인 `리프트`
  • 등록 2012-03-14 오전 11:15:05

    수정 2012-03-15 오전 10:17:02

[이데일리 이유미 기자] CJ E&M 넷마블은 올해 ‘마계촌 온라인’, ‘리프트’ 등 검증된 인기 게임을 앞세워 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MMORPG) 시장을 공략한다.

매출과 수익이 가장 큰 장르로 알려진 MMORPG에서 성공을 거둬 지난해 부진을 털어낸다는 계획이다. 이외에도 넷마블은 야구게임 ‘마구더리얼’, 슈팅 역할수행게임(RPG) ‘하운즈’ 등 다양한 장르게임 8종을 선보이며 게임시장에서의 영향력을 확대키로 했다.

▲ 넷마블 `마계촌`
마계촌 온라인은 지난 1985년 아케이드 게임으로 국내에 출시돼 인기를 끌었던 오락실 게임 마계촌의 최신 온라인 버전이다. 좌우로 캐릭터를 움직이며(횡스크롤) 액션을 즐길 수 있는 MORPG로 마계에서 온 악당 ‘레드 아리마’에게 납치된 공주를 구출하는 주인공의 모험 이야기를 중심으로 다양한 에피소드가 제공된다.

간편한 조작, 뛰어난 타격감, 박진감 넘치는 액션이 특징이다. 모든 캐릭터들이 단계별로 다른 공격기술을 보유하고 있어 사용자는 캐릭터에 따라 개성있는 전투를 구사할 수 있다.

지난 11일까지 진행된 2차 비공개테스트에서는 PVP(이용자 대전) 시스템인 수련장, 거래시스템 등을 선보였으며 테스트 사전 참가 신청자만 15만명에 이르러 인기를 입증했다. 마계촌 온라인은 상반기 공개 서비스를 목표로 하고 있다.

개발 기간만 5년, 총 5000만 달러(550억원)를 투자한 MMORPG 리프트는 지난해 북미와 유럽지역에서 ‘2011 올해의 게임상’을 받으며 화제를 모았다. 상반기 아시아 최초로 한국에서 정식서비스가 시작된다.

리프트는 우주와 판타지가 혼합된 세계 ‘텔라라’를 배경으로 신들이 선택한 종교인인 ‘가디언’과 과학기술을 숭상하는 ‘디파이언트’ 두 세력이 대립하는 스토리다.

리프트는 이용자의 선택에 따라 변화하는 역동적인 배경과 예측이 불가능한 전투가 특징이며 한 캐릭터로 여러가지 직업과 마법을 조합해 다양한 형식의 플레이를 할 수 있다. 넷마블은 15일부터 7000명의 이용자들을 대상으로 리프트 첫 비공개 테스트(CBT)에 돌입한다.

▶ 관련기사 ◀
☞남궁훈 前 CJ E&M 넷마블 대표, 위메이드 합류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