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유이, '황금무지개' 출연 확정.."부담되지만 열심히 하겠다"

  • 등록 2013-09-09 오전 9:01:58

    수정 2013-09-09 오전 9:01:58

김유정(왼쪽)과 유이.
[이데일리 스타in 강민정 기자] 그룹 애프터스쿨의 유이가 드라마로 돌아온다.

유이는 MBC 새 주말연속극 ‘황금무지개’ 출연을 확정 지었다. 제작사 메이퀸 픽쳐스는 9일 “유이는 해외 일정 등의 조율로 출연을 확정하지 못했으나 최근 조율이 급물살을 타 출연이 확정됐다”며 “결정 직후 진행된 대본 연습에도 참석해 아역 연기자들과 인사를 나눴다”고 밝혔다. 유이는 “극을 이끌어가는 역할인 만큼 부담이 크지만 그 만큼 열심히 하겠다”고 밝혔다.

유이는 극중 국내 굴지의 그룹 회장의 손녀딸이지만 어린시절 한주(김상중 분)에게 입양돼 고아 7남매를 이끄는 백원 역을 맡는다. 말괄량이지만 한주를 통해 바다를 경험하면서 해양수산 분야에서 큰 성공을 거두게 되는 인물이다. 아역배우 김유정이 유이의 어린 시절을 연기한다.

‘황금무지개’는 ‘스캔들’ 후속으로 11월 방송예정이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