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633.45 7.54 (+0.29%)
코스닥 885.56 11.03 (+1.26%)

[포토]한복의 위상을 세계에 알린 목은정 디자이너-1

  • 등록 2015-02-24 오전 6:47:00

    수정 2015-02-24 오전 6:47:00

[이데일리 스타in 신종오 기자]

22일(현지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 돌비극장에서 열린 제87회 아카데미상 시상식에서 국내 최고 한복 디자이너인 목은정 플러스목 대표가 직접 디자인한 한복을 미국 원로 배우 샤론 패럴이 입고 포즈를 취했다. 목은정 대표는 이날 시상식에 공식 초청돼, 참석했으며, 패럴에게 지난해에 이어 자신이 직접 제작한 개량 한복 드레스를 입혀 아카데미 시상식에 한복의 위상을 드높였다.

목은정 대표가 입은 한복은 영화 말레피센트에서 안젤리나 졸리 의상을 한복드레스로 개량한 것으로 화제를 모았다. 목은정 대표는 “한국의 색에 동요되다 in OSCAR” 패션쇼에서부터 베버리 힐튼 갈라쇼에 가수 박주희, 모델 이지영, 김유진, 김채영, 이경미, 박소희 등과 외국모델 카밀라 림, 스테파니 미초바 등과 함께 한복을 입고 등장, 한복의 위상을 다시 한번 세계에 알렸다.

한복의 위상을 세계에 알린 목은정 디자이너와 모델들. 목은정 디자이너 제공.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왼쪽 오른쪽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