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여에스더 "정은경 질병관리본부장, 좋아하는 의대 선배"

  • 등록 2020-06-12 오전 8:28:59

    수정 2020-06-12 오전 8:28:59

(사진=올리브 ‘밥블레스유2’)
[이데일리 김민정 기자] 의학 박사 여에스더가 중앙방역대책본부장 정은경에 대해 언급했다.

지난 11일 방송된 올리브 ‘밥블레스유2’에서는 인생언니로 여에스터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서울대 의대 출신인 여에스더. 그는 “임상은 가정의학, 기초는 예방의학을 전공했다”고 밝혔다.

이에 MC들은 중앙방역대책본부장 정은경과의 관계를 묻자 여에스더는 “같은 과 선배기도 하시고 박사학위도 같이 예방의학으로 받았다. 좋아하는 선배다”라고 말했다.

이를 들은 MC들은 “앞으로 어떻게 살아야 하냐”고 묻자 여에스더는 “바이러스는 피부가 아닌 점막으로 들어간다. 눈코입을 만지면 안 된다. 눈 부비거나 코를 후비거나 입안에 넣거나 하면 안 된다. 피부에 상처가 있어도 들어간다”고 답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