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343.91 16.9 (-0.72%)
코스닥 778.02 29.96 (-3.71%)

'전지적 참견 시점' 제시, 가족사진에 폭풍 오열한 사연

  • 등록 2020-09-26 오전 10:34:18

    수정 2020-09-26 오전 10:34:18

[이데일리 스타in 김가영 기자] ‘전지적 참견 시점’ 제시가 폭풍 눈물을 흘렸다.

‘전지적 참견 시점’(사진=MBC)
9월 26일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기획 박정규, 연출 노시용 채현석, 이하 ‘전참시’) 123회에서는 가족사진을 보고 눈물을 쏟아내는 제시의 남다른 사연이 공개된다.

공개된 사진에는 평소 볼 수 없었던 제시의 모습이 담겨 있다. 무언가를 보고 왈칵 눈물을 흘리고 있는 것이다. 슬픔과 그리움으로 복받쳐 오른 제시의 표정이 보기만 해도 뭉클함을 자아낸다.

센 언니 제시마저 오열하게 만든 것은 다름 아닌 부모님과 함께 한 가족사진이었다는 전언. 이날 매니저는 무대 전광판에 제시의 가족사진으로 꾸민 깜짝 영상을 띄웠다고 한다. 뒤늦게 모니터 영상으로 이를 접한 제시가 감격에 겨워 오열한 것.

이에 매니저는 “누나는 가족이 많이 그립지만 참아야 한다는 책임감을 갖고 있다”라고 제시의 남다른 효녀 면모에 대해 밝혔다고 한다. 과연 제시의 효심에 얽힌 사연은 무엇일지, 제시의 눈물에 담긴 비하인드에 관심이 주목된다.

그런가 하면 제시는 “엄마가 내 이름은 현주인데 왜 제시로 지었냐고 묻더라”라면서 “우리 엄마는 나를 ‘이것’이라고 부른다”라고 밝혀 현장을 뒤집어놨다는 전언이다. 매니저와 스태프들이 깜짝 놀란 제시의 애칭은 무엇일지 본 방송에 대한 관심이 쏠리고 있다.

‘눈누난나’ 텐션에 숨겨진 제시의 눈물을 만날 수 있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 123회는 9월 26일 토요일 오후 11시 5분 방송된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