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246.65 21.7 (+0.67%)
코스닥 1,050.46 2.83 (+0.27%)

하락세 이어지는 증시…씨젠 공매도했다면 11% 수익

美 인플레이션 압력에 국내증시도 흔들…하락세 지속
씨젠 공매도 평균단가 분석시 수익률 11.9% 달할듯
코스닥 공매도 거래상위 7개 종목 평균단가 보다 주가 ↓
  • 등록 2021-05-14 오전 2:00:00

    수정 2021-05-14 오전 2:00:00

[이데일리 김소연 기자] 지난 3일부터 코스피200·코스닥150 대형주를 중심으로 공매도 부분재개를 시행한 가운데 국내 증시는 하락장세가 이어지고 있다. 미국 인플레이션 압력에 의한 뉴욕 증시 하락으로 국내 증시 역시 흔들리는 모양새다. 이같은 하락세로 인해 공매도 재개 첫날 공매도 거래를 하고 지금까지 공매도를 청산하지 않았다고 가정했을 때, 공매도 거래에서 수익을 내고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13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지난 3일 공매도 재개 첫날 공매도 거래 비중이 높았던 코스닥 종목 10개 중 3개 종목을 제외하고 모두 수익을 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공매도의 평균 단가와 13일 종가를 비교했을 때 수익률을 계산할 수 있다. 씨젠(096530)의 경우 지난 3일 공매도 거래대금은 290억원이었고 공매도 거래량은 32만8082주로 집계됐다. 씨젠의 공매도 평균 단가를 8만8400원으로 계산해 이날 종가(7만9000원)와 비교하면 수익률은 11.9%에 달한다.

공매도는 주식을 먼저 판 뒤 나중에 이를 사들여 그 차익을 노리는 투자 기법이다. 씨젠 주식을 빌려 8만8400원에 미리 팔고, 이후 7만9000원에 사들여 갚으면 9400원의 차익을 얻는 것이다. 공매도는 주가가 하락해야 이익을 얻는 구조다. 씨젠의 주가는 지난달 30일 9만3600원에서 이날 7만9000원으로 15.5%나 떨어졌다.

[그래프=이데일리 이미나 기자]
코스닥 시장에서 3일 공매도 거래 상위 종목을 보면 다원시스(068240), 엔케이맥스(182400), 동국제약(086450), 텔콘RF제약(200230), 솔브레인홀딩스(036830), 아이티엠반도체(084850)는 3일 공매도 평균 단가보다 현재 주가가 더 떨어진 상태다. 3일 공매도 거래를 시작해 현재까지 해당 종목을 매수하지 않았다면 평균적으로 수익을 내고 있을 수 있다.

지난 10일 기준 코스닥시장 공매도 잔고 비중이 높은 상위 종목들은 매매거래가 정지된 신라젠을 제외하고 이날 전거래일 보다 하락 마감하거나 소폭 상승하는 데 그쳤다. 케이엠더블유(032500)(-4.66%), 에이치엘비(028300)(-1.56%), 씨젠(-1.25%), 비에이치(090460)(0.93%) 등이다. 공매도 잠재 물량으로 볼 수 있는 공매도 잔고 비중이 높은 종목도 하락세가 이어지는 중인 셈이다.

증시 하락으로 인해 공매도 수익이 날 수 있으나 개별 종목 등의 펀더멘탈, 외국인 투자자의 움직임 등을 파악하고 공매도 거래를 하는 것이 필요하다. 공매도 거래에서 외국인이 대부분을 차지하고 있어 개인투자자가 이에 따른 대응이 쉽지 않다.

한 금융투자업계 관계자는 “개인들은 집단적으로 같은 방향으로 움직이지 않아 대응하기 어렵다”며 “공매도 거래에서 큰 손인 외국인은 외국인 보유 비중이 높은 종목은 공매도를 하지 않는 경향이 있다”고 설명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