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주니어 규현 “윤종신에게 서운한 일 있었다”

  • 등록 2019-05-25 오전 2:00:00

    수정 2019-05-25 오전 2:00:00

(사진=JTBC ‘아는 형님’)
[이데일리 장구슬 기자] 슈퍼주니어 규현이 윤종신에게 서운함을 드러냈다.

25일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 슈퍼주니어 규현과 에이핑크 정은지가 전학생으로 찾아온다. 규현은 소집해제 이후 처음 출연하는 예능 프로그램으로 ‘아는 형님’을 선택해 기대감을 모은 바 있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규현은 여전한 예능감을 자랑하며 복귀 방송부터 웃음을 이끌어냈다. 또 규현과 정은지는 아이돌계 보컬 최강자라는 공통점이 있는 만큼, 즉석에서 듀엣 무대 꾸미기에 나섰다. 두 사람은 마치 오래전부터 호흡을 맞춰온 듯 완벽한 하모니로 형님들을 감탄하게 했다.

한편 이날 규현은 ‘나를 맞혀봐’ 코너에서 ‘조서운’이라는 별명을 얻었다. 주변인들에게 서운함을 느꼈던 여러 에피소드를 문제로 냈기 때문. 그 중 하나는 바로 윤종신과 관련된 것으로 눈길을 끌었다. 규현은 윤종신에게 서운함을 느낄 수밖에 없었던 이유를 설명했고, 형님들 역시 고개를 끄덕이며 모두 납득했다는 후문이다.

‘조서운’ 규현이 윤종신에게 서운했던 이유는 25일 오후 9시에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서 확인할 수 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텐트가 필요 없는 서울캠핑장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