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AI기반 DNA 정보 증폭 솔루션 ‘지니얼로지’, TIPS(팁스) 최종 선정

간편 유전자 검사에서 고해상도 DNA정보 추출
저비용으로 바이오 정보 신속 예측 가능
  • 등록 2020-04-05 오전 6:07:56

    수정 2020-04-05 오전 6:07:56

[이데일리 김현아 기자]
더벤처스와 지니얼로지 로고


초기기업 전문투자사 더벤처스(대표 호창성)가 투자한 지니얼로지(대표 지훈)가 민간투자 주도형 기술창업지원 프로그램인 팁스(TIPS)에 최종 선정됐다. 팁스는 과제 수행에 실패하더라도 성실 수행 판정을 받으면 기술개발자금에 대한 상환부담이 없어 기술 중심 스타트업들에게 인기다.

지니얼로지는 간편 DNA 검사(SNP검사) 데이터에서 고해상도의 DNA 데이터를 추출하는 바이오 인포매틱스 스타트업이다.

간편 유전자 검사(SNP 검사)의 원본 데이터들을 활용해 HLA의 유전자 및 유전형을 예측하는 알고리즘을 개발하고 있다. 이를 통해 비용이 높고 시간이 오래 걸리는 기존의 HLA(조직 적합성 항원) 유전형 검사의 문제점을 해결하려 한다.

HLA 유전형 검사는 수혈치료 및 장기 이식 수술 전에 반드시 필요하다. 당뇨, 아토피 등의 자가면역질환 치료에도 필수적인 검사로, 미국에서만 연간 200만건 이상의 직접 검사 수요가 있다.

최근 코로나19 바이러스 감염증이 유행하며, 인체 면역력에 대한 관심도 높아지고 관련 기술에 대한 수요가 급증하고 있다. 지니얼로지의 DNA 정보 증폭 솔루션이 인체 면역력에 가장 큰 영향을 미치는 유전자인 HLA 유전형을 목표로 하는 만큼, 향후 관련 활용방안도 모색중이다.

지니얼로지 서비스 이미지


지니얼로지에 투자를 지원한 더벤처스 최웅 팀장은 “지니얼로지는 바이오 인포메틱스 분야의 권위자 및 글로벌 IT 비즈니스 분야의 전문가로 구성된 팀으로서, 실제 기술의 구현이 가능성이 아주 높다라는 점에서 긍정적으로 평가받은 것 같다”고 말했다.

지니얼로지의 기술을 담당하고 있는 서울대 의대 한범 부교수는 “고비용의 DNA 검사 없이도, 온라인으로 바로 환자와 가족들의 매칭 여부를 알아볼 수 있는 ‘혈액암 환자용 HLA매칭 서비스’를 우선 개발 중”이라며 “이번 팁스 선정을 계기로 범용 유전자 검사 데이터 관련 플랫폼과 면역 유전형 일치 확인을 위한 AI 기반 DNA 정보예측 시스템 등 관련 서비스의 개발이 더 가속화 될 것”이라고 밝혔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