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최민환♥율희 다둥이 가족 근황 공개…"100일 맞은 아가들"

  • 등록 2020-05-23 오전 9:23:31

    수정 2020-05-23 오전 9:23:31

[이데일리 스타in 김보영 기자] 그룹 FT아일랜드 멤버 최민환과 걸그룹 라붐 출신 율희 부부가 어느덧 100일을 맞은 다둥이 사진과 가족들의 일상을 공개했다.

(사진=율희 인스타그램)
율희는 지난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우리 아가들 100일 맞이 드레스 한복”이란 문구와 함께 잠든 아이들의 모습이 담긴 사진 한 장을 공개했다.

사진 속에서는 두 쌍둥이 딸들이 흰색 한복을 차려입고 곤히 잠든 모습이 눈에 띈다.

율희는 오랜만에 자신의 셀카를 담은 근황 영상도 올렸다. 영상 속 율희는 차 안에서 노래를 들으며 고개를 흔들거리는 등 걸그룹 출신 다운 흥겨운 모습이다. 쌍둥이를 출산한지 3개월 만에 보여주는 근황이라 특히 이목을 끌었다.

앞서 율희는 지난 2018년 5월 첫째 아들을 출산, KBS2 예능 ‘살림하는 남자들’에 출연하며 결혼 생활을 공개해 많은 사랑과 관심을 받았다. 한편 율희의 남편 최민환은 현재 군복무 중이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