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969.27 13.95 (-0.47%)
코스닥 1,001.35 0.08 (-0.01%)

'스폰서' 이지훈→한채영, 불꽃 튀는 치정 로맨스…11월 29일 첫방

  • 등록 2021-10-25 오전 8:46:21

    수정 2021-10-25 오전 8:46:21

‘스폰서’(사진=빅토리콘텐츠)
[이데일리 스타in 김가영 기자] 채널 IHQ 개국 후 첫 런칭되는 새 월화드라마 ‘스폰서’가 오는 11월 29일 오후 10시 30분 첫 방송 된다.

올 하반기 기대작인 새 월화드라마 ‘스폰서’(연출 이철, 극본 한희정, 제작 빅토리콘텐츠)는 원하는 것을 얻기 위해 수단과 방법을 가리 않고, 자신의 욕망을 채워 줄 스폰서를 직접 찾아 나서는 네 남녀의 치정로맨스다. ‘스폰서’는 오감을 자극하는 파격적인 전개로 안방극장을 휘어잡을 것을 예고했다.

이지훈은 극 중 유명 잡지사의 사진기자이자 에디터인 ‘능력캐’ 이선우로 등장한다. 이선우는 보는 이들의 마음을 녹이는 따뜻한 미소로 온화한 분위기를 자아내지만, 가슴 깊이 들끓는 복수심을 소유하고 있는 인물. 과연 이지훈은 훈훈함과 냉철함을 오가는 온도 차로 비밀스러운 사연을 지닌 이선우의 이야기를 어떻게 그려낼지 기대감을 높인다.

미모와 재력까지 겸비한 뷰티 회사 CEO 한채린으로 분한 한채영은 매혹적이고 치명적인 아우라로 모두의 시선을 집중시킬 예정이다. 어느 하나 부족한 것 없어 보이는 한채린은 마음 한 곳을 차지한 쓸쓸함에 계속해서 사랑을 갈망하는 인물이다. 은밀한 욕망에 휩싸인 그녀가 복잡하게 얽힌 관계의 중심에서 어떤 파장을 일으킬지 궁금증을 더한다.

지이수는 대한민국의 라이징 스타 박다솜으로 변신, 성공을 위해 어떠한 결정도 마다치 않는 야망 가득한 캐릭터를 연기한다. 박다솜은 희귀병에 걸린 아들을 지키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가혹한 운명의 소유자이기도 하다. 지이수는 도도하면서도 당돌한 박다솜과 높은 싱크로율을 발휘, 일과 모성애 사이에서 위험한 줄타기를 할 예정이다.

구자성은 모델 지망생이자 박다솜의 남편인 현승훈을 열연한다. 가난부터 불치병에 걸린 아들까지, 뜻대로 되지 않는 현실에 좌절하게 된 현승훈은 삶의 나락에서 운명처럼 한 줄기 희망을 보게 된다. 그러나 가족과 성공 사이에서 고민을 거듭하는 그는 한 치 앞을 예측할 수 없는 선택을 한다는 전언.

이렇듯 ‘스폰서’는 매력적인 배우 이지훈, 한채영, 지이수, 구자성의 폭발적인 시너지와, 원하는 것을 쟁취하기 위해 서로를 이용하고 대립하는 흥미진진한 서사로 월, 화요일 밤을 장악할 예정이다.

한편, IHQ 새 월화드라마 ‘스폰서’는 ‘달이 뜨는 강’, ‘쩐의 전쟁’, ‘발리에서 생긴 일’ 등을 제작한 드라마 제작 명가 빅토리콘텐츠와 IHQ의 업무협약을 통해 제작되는 치정 로맨스릴러 장르 드라마다. 드라마 타이틀 명 ‘욕망’에서 제목을 변경했으며 오는 11월 29일 오후 10시 30분 첫 방송될 예정이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