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969.27 13.95 (-0.47%)
코스닥 1,001.35 0.08 (-0.01%)

인교진♥소이현 "2세 태명은 기쁨이"

  • 등록 2015-06-08 오전 8:40:40

    수정 2015-06-08 오전 8:40:40

인교진 소이현 2세 태명. 사진=MBC ‘섹션TV 연예통신’
[이데일리 e뉴스 정시내 기자] 배우 인교진이 “2세 태명은 기쁨이”라고 밝혔다.

7일 방송된 MBC ‘섹션TV 연예통신’에서는 MBC 주말드라마 ‘여자를 울려’에 출연 중인 인교진과의 인터뷰가 공개됐다.

이날 인교진은 ‘섹션TV 가족이다’라는 리포터 박슬기의 이야기에 “맞다”라고 말하며 웃었다. 인교진의 아내 소이현은 현재 ‘섹션TV 연예통신’의 MC로 활약 중이다.

이어 “2세 태명은 기쁨이다”라고 말하는 인교진에게 리포터는 “그런데 극 중에서 악역으로 나오지 않냐. 태교에 안 좋은 것 아니냐”라고 물었다. 인교진은 극 중 조강치처 김정은의 마음을 찢고 바람을 피는 불륨남 황경철 역할을 맡고 있다.

이에 대해 인교진은 “기쁨아. 아빠는 그렇게 나쁜 사람이 아니란다”라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또 인교진은 소이현에게 보내는 영상편지를 통해 “힘들 텐데 밝은 모습 잃지 말고, 오빠도 더 열심히 하겠습니다”라고 애정을 과시해 이목을 모으기도 했다.

인교진-소이현 “2세 태명은? 기쁨이”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