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K7 프리미어에 '카투홈' 국내 최초 탑재

자동차에서 IoT 가전기기 조작
‘자연의 소리’ 세계 최초 탑재
  • 등록 2019-06-09 오전 9:00:00

    수정 2019-06-09 오전 9:00:00

K7 프리미어 전측면 렌더링(사진=기아차)
[이데일리 이소현 기자] 기아자동차(000270)가 업계 최초로 자동차에서 원하는 대로 IoT(사물인터넷) 가전기기를 조작할 수 있는 초연결 시스템을 구현한다.

기아차는 준대형 세단 K7 페이스리프트(부분 변경) 모델 ‘K7 프리미어(PREMIER)’에 진보한 인포테인먼트 기술인 ‘카투홈(Car to Home)’과 ‘자연의 소리’ 기능을 처음으로 탑재한다고 9일 밝혔다.

카투홈은 자동차 안에서 가정의 조명, 플러그, 에어컨, 보일러, 가스차단기 등의 홈 IoT 기기를 제어할 수 있는 기술이다.

기아차는 KT(030200), SK텔레콤(017670), 현대건설(000720) 하이오티(Hi-oT), 현대오토에버 등과 제휴해 자사의 커넥티드 카 서비스인 UVO(유보)를 통해 서비스를 제공한다. 유보의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에서 홈 IoT 서비스 계정 연동만으로 카투홈 기능을 사용할 수 있다.

카투홈은 AVNT 모니터의 카투홈 메뉴에 들어가 홈 IoT 서비스에 연동한 가전기기들을 등록한 뒤 제어하면 된다.

특히 운전 중에는 간단한 음성명령으로 카투홈 기능을 이용할 수 있다. 예를 들어 운전대에 있는 음성인식 버튼을 누른 뒤 “카투홈, 가스 차단기 잠가줘”, “카투홈, 에어컨 켜줘” 등의 명령을 하면 집에 있는 가스 밸브가 잠기고, 에어컨이 작동한다.

또 ‘외출 모드’와 ‘귀가 모드’로 외출과 퇴근 모드 별로 홈 IoT 기기 작동을 설정해 놓으면 한 번의 터치나 음성 명령으로 설정된 기기들을 동시에 제어할 수 있다.

K7 프리미어는 카투홈 기능에 이어 홈투카 서비스도 사용할 수 있다. 앞서 홈투카 기능은 지난해 출시된 스포트지 더 볼드 모델에 적용했다.

가정에 설치된 KT 기가지니(GiGA Genie), SK텔레콤의 누구(NUGU)와 같은 인공지능 스피커를 통해 “지니야 시동 켜줘”, “아리야 내 차 온도를 24도로 맞춰줘” 등의 명령을 통해 간편하게 차량의 시동, 공조, 문잠김, 비상등, 경적 등의 제어를 할 수 있다.

기아차는 앞으로 출시되는 차량에 카투홈과 홈투카 서비스를 확대 적용한다. 내비게이션 업데이트를 통해 기존 유보 서비스 가입자들도 홈투카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한다.

아울러 K7 프리미어에는 운전자가 심리적으로 안정된 상태에서 운전할 수 있도록 돕는 ‘자연의 소리’ 기능을 세계 최초로 적용했다. AVNT 모니터를 통해 작동시킬 수 있으며, 생기 넘치는 숲, 잔잔한 파도 등 총 6개의 주제로 구성했다.

자연의 소리는 음향 전문가들의 자문을 거쳐 자연에서 직접 채취한 음원을 바탕으로 구성했다. ‘생기 넘치는 숲’ 주제는 자연의 아름다움을 간직한 미국 플로리다 웨키와 국립공원에서 소리를 녹음했으며, ‘잔잔한 파도’ 주제는 을왕리해수욕장에서 채취한 음원을 담았다.

이 밖에도 K7 프리미어에는 내비게이션 자동 무선 업데이트, 카카오 자연어 음성인식, 전후방 카메라로 영상을 녹화해 AVNT 화면과 스마트폰으로 상시 확인할 수 있는 빌트인 캠 등 최첨단 인포테인먼트 기술을 대거 적용했다.

추교웅 기아차 인포테인먼트개발센터장 상무는 “K7 프리미어에 구현된 커넥티드 카 기술이 고객들의 삶을 보다 인텔리전트하게 진화시킬 것으로 기대한다”며 “아울러 ‘자연의 소리’와 같은 고객의 감성까지 돌볼 수 있는 기술개발에도 노력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K7 프리미어 실내 인테리어 렌더링(사진=기아차)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나 홀로 집에' 이제 끝... 우리동네키움센터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