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996.11 30.15 (-1%)
코스닥 904.77 18.71 (-2.03%)

배우 박은석, 군 입대→영주권자 포기한 이유

  • 등록 2021-01-23 오전 9:37:17

    수정 2021-01-23 오전 9:37:17

박은석(사진=MBC)
[이데일리 스타in 김가영 기자] 배우 박은석이 군대 제대 후 미국 영주권을 포기한 이유를 공개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지난 22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박은석의 양평 전원 생활이 공개됐다.

이날 박은석은 집에 쌓인 눈을 치우기 위해 밖으로 향했다. 무지개 회원들이 놀라자 “군대에서 조금 해봤다”고 설명했다.

이 말에 회원들은 “시민권자 아니냐”고 물었고 박은석은 “영주권자였다. 한국말이 안돼서 군대에서 빨리 배우고 싶어서 입대를 했다”고 대답해 놀라움을 안겼다.

이어 회원들이 “영주권을 포기하고 군대를 간 것이냐”고 묻자 “제대를 하고 영주권을 포기했다”면서 “당시 영주권 유지 프로그램이 있었다. 제대를 하고 영주권을 포기한 이유는 이 일을 하다가 ‘안되면 미국가지 뭐’ 이렇게 비상구를 만들까봐 비겁하게 느껴져서”라고 털어놨다.

박은석은 한국에서 태어나 미국으로 이민을 갔다. 22살 무렵 배우가 되고 싶어 한국으로 귀국해 서울예술대학 방송연예과에 진학했고 배우의 길을 걷게 됐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