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일할 때 쓰는 영어, 이런 의미"…LS니꼬동제련 영상 제작

일할 때 쓰는 영어 쉽게 풀어 설명
새내기 직장인 위한 직장생활 적응 지원
  • 등록 2021-10-10 오전 9:00:53

    수정 2021-10-10 오전 9:00:53

[이데일리 경계영 기자] LS니꼬동제련은 새내기 직장인의 직장 생활 적응을 돕고자 ‘일글리쉬’ 영상을 제작해 10일 공개했다.

일글리쉬는 일할 때 쓰는 영어(English)라는 의미를 담은 합성어다. LS니꼬동제련은 이번 영상을 만들고자 석 달 동안 내부 직원의 경험과 아이디어를 모으고 주요 대기업과 외국계 기업 사례를 조사했다.

영상은 △회의 용어 △이메일 용어 △경영·전략 용어 등 세 편으로 나뉜다. 영상에서 벤치마크(benchmark)가 토지 측량 시 언덕 경사면에 측량기를 설치했던 지점을 기억하는 표식을 말하는 것으로 기준점이라는 의미로 통용되고 이메일에서 참조자를 뜻하는 ‘CC’(Carbon Copy)는 문서 밑에 깔아 복사본을 만드는 먹지에서 왔다는 등의 내용을 설명한다.

LS니꼬동제련은 각 영상에 일글리쉬 얘기를 소개한 댓글을 선정해 3주 동안 18명에게 모바일 상품권을 증정하는 이벤트도 진행한다.

이번 영상제작을 총괄한 최용실 LS니꼬동제련 업무홍보팀 시니어 매니저는 “기업간거래(B2B) 기업이라 일반 대중에게 다가가는 기회가 적었는데, 직원들이 함께 아이디어를 모아 ‘작지만 뜻 깊은 도움’을 줄 수 있어 기쁘다”고 말했다.

앞서 LS니꼬동제련은 지난해에도 취업준비생을 위해 직무의 뜻을 한자와 영어로 풀어 설명하거나 쉽고 재미있게 금속을 소개하는 등 콘텐츠를 제작하고 있다. 일글리쉬 영상은 LS니꼬동제련 유튜브와 LS티비에서 볼 수 있다.

(자료=LS니꼬동제련)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