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팀동료' 은돔벨레, '김민재 나폴리 팀동료로 변신 눈앞

  • 등록 2022-08-13 오후 12:04:21

    수정 2022-08-13 오후 12:04:21

탕귀 은돔벨레. 사진=AFPBBNews
[이데일리 스타in 이석무 기자] 손흥민의 토트넘 홋스퍼 동료 탕귀 은돔벨레(프랑스)가 조만간 김민재(나폴리) 팀동료가 될 전망이다.

영국 일간지 ‘데일리 메일’은 13일(한국시간) “은돔벨레가 나폴리로 완전 이적 옵션이 포함된 임대 이적을 눈앞에 두고 있다”며 “이미 계약을 위해 이탈리아로 이동했다”고 밝혔다.

유럽 이적시장 전문가인 파브리시오 로마노 역시 자신의 SNS를 통해 “나폴리 구단 디렉터인 크리스티아노 지운톨리가 은돔벨레의 에이전트와 만나 개인협상을 벌였다”고 전했다.

은돔벨레는 지난 2019년 리옹을 토트넘에 새 둥지를 틀었다. 당시 이적료는 토트넘 구단 역대 최고액인 6500만파운드(약 1028억원)이나 됐다.

하지만 은돔벨레는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적응에 어려움을 겪었다. 잦은 부상까지 겹쳐 이렇다할 활약을 보여주지 못했다.설상가상으로 경기장 안에서 태도 문제로 비판을 받았다.

안토니오 콘테 감독 부임 후 은돔벨레는 거의 경기에 뛰지 못했다. 심지어 토트넘의 프리 시즌 일정에도 함께 하지 못했다. 시즌 개막 이후에도 지오반니 로 셀소, 세르히오 레길론, 해리 윙크스 등 과 함께 1군 훈련에서 제외돼 개인적으로 훈련을 진행하고 있다. 사실상 없는 사람 취급을 당하고 있다.

결국 김민재가 새로 가세한 나폴리가 은돔벨레에게 손을 내밀었다. 나폴리는 주전 미드필더 파비안 루이스가 파리 생제르맹(PSG) 이적을 눈앞에 두고 있다. 즉시 전력감이 될 만한 미드필더가 필요한 상태다.

나폴리는 은돔벨레 뿐만 아니라 PSG 베테랑 골키퍼 케일럽 나바스 영입도 노리고 있디. 지난 달 사우디아라비아 프로축구 알 나스르로 이적한 주전 골키퍼 다비드 오스피나의 공백을 메울 후보로 나바스를 점찍은 상태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