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초의 국산차 '기아 브리사'를 아십니까?

  • 등록 2011-11-03 오전 4:00:00

    수정 2011-11-03 오전 4:00:00

   
▲ 최초의 국산차 '기아 브리사' / 사진제공 기아차
기아차는 창업 30주년이 되던 1974년 10월에 자동차산업의 꽃이라 할 수 있는 국내 첫 승용차 ‘브리사’를 완성했다.

배기량 1000cc의 소형 승용차 브리사는 1970년대초 세계경제를 강타한 오일쇼크에 대응하고, 정부의 국민차 생산계획에 부응하기 위해 개발된 차량이었다. 브리사의 어원은 라틴어로 ‘산들바람’을 뜻한다.

요즘 기준으로 보면 경차보다도 턱없이 부족한 차다. 중량 790Kg의 초경량 차체에, 총배기량 985cc, 길이 3875mm, 폭 1540mm, 높이 1399mm에 최고속도는 140Km/h까지 달릴 수 있는 차였다. 게다가 처음 판매 가격은 159만 9000원에 불과했다.

◆ 정부의 명령으로 문닫은 비운의 기아차
 
당시 기아차는 현대차와 GMK(새한/대우)의 치열한 경쟁을 뚫고 가장 먼저 정부가 요구하는 국산화율을 달성해 한국의 모터라이징(자동차보급기) 시대의 선두주자가 됐다. 브리사가 달성한 국산화율은 개발 첫해에 63.01%, 다음 해인 1975년에는 77.83%, 1976년에는 89.47% 였다.

브리사는 출시되자마자 소비자들로부터 선풍적 인기를 얻어 출시 이듬해인 1975년부터 매년 1만대 이상이 판매되었고, 승용차시장의 51.2%를 점유하는 놀라운 실적을 보여주었다.
 
브리사는 70년대 해외의 '기술 흡수기'를 마무리 짓고 1980년대 봉고-프라이드를 잇는 '기술 개량기'의 상징적 의미도 갖고 있는 차다.
   
▲ 1981년 2월 28일 당시 경향신문 지면. 완성차 업체를 현대차와 새한차로 제한 한다는 기사가 첫머리에 실렸다. 자동차회사의 불합리한 통폐합을 강요한 정부의 강압적인 '2.28 조치'를 비판없이 게재하고 있다.

이같은 브리사의 인기에도 불구하고 1981년, 정부는 2.28조치로 기아차의 승용차 생산을 금지 시켰다. 2.28조치는 제2차 오일쇼크와 1970년대 말 투자과열에 따른 경영악화를 이유로 기아차의 승용차 생산을 금지시키고 동아자동차와의 합병을 강요한 조치다. 이렇게 생산이 중단될 때까지 브리사는 기아차의 대표적 차종으로 7만대 가까이 판매되었다.


◆ 알고보면 '브리사 픽업', ‘브리사2’와 '브리사 왜건'도 있었다?

이에 앞서 한창 브리사가 인기를 누리던 1976년에는 1300cc모델인 브리사2가, 1978년에는 웨곤형 모델이 시판됐다.

브리사2는 기존 브리사의 실용성과 경제성에 안정성과 쾌적성을 가미하여 고급 세단을 소비자들에게 공급한다는 데 개발목표가 있었다. 당초 브리사2의 차명은 레나(RENA)로 명명되어 있었는데 신차발표에 즈음하여 기존의 브리사의 이미지를 계승할 수 있는 차명이 소비자들에게 친숙감을 줄 수 있다고 판단하여 브리사2로 결정되었다는 후문이 있다.
   
▲ 기아차 브리사 픽업 / 기아차 제공

브리사2의 개발은 경쟁사인 현대차 포니의 등장과도 밀접한 관계가 있었다. 기아차는 기존 브리사의 발매가 시작된 이후 포니가 출하되어 추격전을 전개하자 이에 대응할 수 있는 새로운 차종의 개발을 강구, 1975년 초부터 1300cc인 브리사2 프로젝트를 추진했다.

브리사II는 직렬 4기통 1300cc엔진을 탑재하였는데 이 엔진은 유럽, 미국, 일본 등지에서 전통적으로 애용되던 엔진으로 성능과 경제성이 뛰어난 것이 특징이다. 또한 4도어에 후륜구동 타입이며, 4단 수동 변속기의 동력전달계통 구조를 갖추게 되었다.

1978년 11월에 개발된 브리사II 웨건은 레저와 비즈니스 겸용으로 설계돼 승용차의 안락감과 화물차의 경제성을 함께 지닌 실용적인 승용차로 각광을 받았다. 하지만 웨건형 모델은 내수보다 해외에서 더욱 인기가 있었던 것으로 알려져 있다.

또 기아차는 1979년 오일쇼크 대응책으로 브리사2에 디젤엔진을 탑재하는 상용화 연구에도 돌입했지만, 양산 제조단계에서 정부의 2.28조치로 인하여 빛을 보지는 못했다.

김한용 기자 whynot@top-rider.com <보이는 자동차 미디어, 탑라이더(www.top-rider.com)>

※위 기사는 이데일리의 제휴기사로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탑라이더에 있습니다.

 

[관련기사]

·국내서 가장 연비 좋은 하이브리드 차 TOP10
·가장 연비 좋은 가솔린차 TOP10…20.4km/ℓ가 최고
·[라이더 팁]혼유사고 방지·대처법…노란색, 초록색을 구별하세요
·[기자수첩] 반가운 현대차 i40…"이제는 왜건이다"
·[동영상] 기아차, 1000만번째 수출 차량 K5 선적식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나 홀로 집에' 이제 끝... 우리동네키움센터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