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소원 “♥진화, 명품반지 선물하며 ‘먹여 살리겠다’고 해”

  • 등록 2020-02-18 오전 7:32:57

    수정 2020-02-18 오전 7:32:57

[이데일리 장구슬 기자] 함소원이 남편 진화와의 첫 만남을 회상했다.

함소원, 남편 진화 언급 (사진=JTBC ‘77억의 사랑’ 방송 캡처)
지난 17일 방송된 JTBC ‘77억의 사랑’에는 함소원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함소원은 18세 연하 남편 진화에 대해 “남편 자랑은 끝이 없다. 잘생겼는데 성격도 좋고 경제적 능력도 있다. 일단 힘이 넘친다. 뭘 해도 피곤해하지 않는다”고 자랑했다.

이어 “제 남편은 정말 스위트 가이인 게, 만나자마자 첫날부터 저한테 명품 반지를 선물하면서 ‘내가 내일부터 너를 당장 먹여 살리겠다’라고 이야기했다”고 전했다.

이를 들은 김희철은 “당장 먹여 살리겠다가 스위트한 거냐 명품 반지가 스위트한 거냐”고 묻자 함소원은 ‘둘 다 스위트하다. 더블 스위트“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