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가수 비, 섹시한 치골 드러내며 남성미 과시

  • 등록 2007-11-20 오후 3:20:23

    수정 2007-11-20 오후 3:22:27

▲ 가수 비

[이데일리 SPN 유숙기자] 가수 비가 섹시한 치골을 드러냈다.

캘빈클라인 진의 모델로 활동 중인 비는 최근 미국 LA의 한 사막을 배경으로 로드무비 컨셉트의 2차 화보 촬영을 마쳤다.

비는 이번 화보에서 강렬한 눈빛과 섹시한 치골을 뽐내며 강한 남성미를 유감없이 드러내 보였다.

이번 화보를 담당한 권영호 사진작가는 “나날이 발전하는 비의 모습에서 강한 카리스마와 여유를 느낄 수 있었다"며 "비의 완숙한 남성으로서의 매력을 느낄 수 있는 계기가 됐다”고 모델로 나선 비를 평가했다.

한편 비는 11월 초 미국으로 출국, 미국 시장 진출 준비와 영어 공부에 매진하고 있다.

▲ 가수 비



▶ 관련기사 ◀
☞[포토]10개월만에 단독 콘서트로 한국 팬 찾은 가수 비
☞가수 비 '억대 몸값' 과시...모델료 6억에 KB카드와 CF 계약
☞가수 비, 미국 가도 국내활동 병행...11월 CK 2차 화보 촬영
☞가수 비, 공연 취소 사기 혐의 벗어
☞'우회 상장' 가수 비 "글로벌 엔터테인먼트 기업으로 육성해 나갈 것"

 
▶ 주요기사 ◀
☞[성형공화국 연예계]뒤바뀐 풍속도...'기획사 권유 NO~ 연예인이 더 원해'
☞[성형공화국 연예계]마이클 잭슨, 맥 라이언... 해외스타도 성형 부작용 속출
☞'역시 빅뱅'...단독콘서트 티켓 2차분도 10분만에 매진
☞[포토]가수 이적 웨딩사진 공개..."평생 지금처럼 사랑하며 살게요"
☞[VOD]예비역 병장 문희준, 그가 돌아왔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