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969.27 13.95 (-0.47%)
코스닥 1,001.35 0.08 (-0.01%)

정청래 "나경원, 반기문표 반반인생 됐다"

  • 등록 2017-02-02 오전 12:01:00

    수정 2017-02-02 오전 12:01:00

[이데일리 e뉴스 최성근 기자] 정청래 전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1일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나경원의원, 이제 어쩌나”라고 했다.

정 전 의원은 “지금 같은 시대에는 반기문이 나라를 이끌 적임자라며 반기문 귀국 때부터 찰싹 달라붙었던 나경원의원. 반기문 불출마 폭탄에 그의 정치인생도 반쯤은 끝났다”며 “반기문표 반반인생이 되었다”고 했다.

이어 “나는 반기문 중도사퇴를 이렇게 예언했다”며 “진정한 정권교체와 민주정부수립이라는 시대정신이 없으면 후보가 될수없고 후보가돼도 대통령되기 어렵다”고 덧붙였다.

정 전 의원은 그러면서 “반기문 총장은 여러모로 부족했다. 꿈은 이루지 못했지만 앞날에 행운이 있기바란다”고 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